하얏트 제주 신임 총지배인 스테판 츄픽 임명
하얏트 제주 신임 총지배인 스테판 츄픽 임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제주 신임 총지배인으로 스테판 츄픽
하얏트 리젠시 제주 신임 총지배인으로 스테판 츄픽(40.Stephan Tschuppik)이 임명됐다.

스테판 츄픽 총지배인은 오스트리아 국적으로 유럽 및 아시아 지역의 호텔에서 총 19년 간 다양한 경력을 쌓아온 인물이다.

스테판은 2002년 그랜드 하얏트 타이베이에 입사하면서 하얏트와 인연을 맺기 시작했다.

파크 하얏트 사이공을 거쳐 하얏트 리젠시 제주 부임 직전까지 그랜드 하얏트 서울에서 식음료부 이사로 근무해왔다.

하얏트 리젠시는 파크 하얏트, 그랜드 하얏트와 함께 하얏트 그룹이 운영하는 호텔 체인 중 하나다.

1985년에 개관해 2002년 호텔 전체 레노베이션을 한 하얏트 리젠시 제주는 제주도 중문 관광단지 내에 위치하고 있으며 224개의 객실과 3개의 주요 레스토랑, 스파, 외국인 전용 카지노, 웨딩 채플, 휘트니스 시설 등 각종 리조트 시설을 갖추고 있다. <제주의소리>

<이승록 기자 / 저작권자ⓒ제주의소리. 무단전재_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