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가 누굴 보고 선거개입 말래?…감사위 선거개입 ‘사실’
누가 누굴 보고 선거개입 말래?…감사위 선거개입 ‘사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원철 의원 “허위보도면 정정 요구하라” vs 위원장 “…” 시인
자진사퇴 촉구엔 “위원장 지도·감독 벗어난 분들” 완곡한 거절

6.2지방선거에 제주도감사위원회 일부 감사위원들이 선거에 개입했던 것으로 드러났다. 감사위원장이 공식 석상에서 ‘유감’ 표명까지 했던 것으로 확인됐다.

하지만 공직자 선거개입 특별감찰 활동을 했던 감사위원회 소속 일부 위원들이 선거에 개입했음에도 자체 자정기능은 전혀 작동하지 않았던 것으로 확인돼, 파문이 예상된다.

▲ 강경식(왼쪽), 박원철 의원. ⓒ제주의소리
제주도의회 행정자치위원회(위원장 위성곤)는 22일 제주도 감사위원회로부터 주요 업무를 보고받는 자리에서 ‘감사위원들의 6.2선거 개입’ 문제를 도마 위에 올렸다.

강경식 의원이 먼저 총대를 멨다. “공무원들의 선거개입 활동을 감시하는 게 감사위원회의 역할이 아니냐”고 반문한 강 의원은 “선거개입을 감시하고, 또 적발될 경우 징계수위를 결정해야 하는 감사위원들이 선거에 관여했다는 사실은 알고 있느냐”고 추궁했다.

이에 고찬식 위원장이 “6명의 감사위원을 얘기하는 것 같은데...”라며 사실상 선거개입 사실을 시인하고는 “하지만 이들 감사위원들은 비상근이고, 1주일에 한번만 출근한다. 저의 지도·감독 권한에서 벗어나 있는 사람들이다”고 말했다.

고 위원장은 이어 “저도 언론을 통해 (선거개입 관련 보도를) 봤다. 공식적으로 회의 자리에서 유감 표명을 했다”면서 “누군지는 모르겠지만 법을 떠나 도덕적으로 옳지 않은 행위라 생각한다”는 견해를 밝히기도 했다.

그러자 강 의원은 “위원장의 유감 표명으로 끝날 문제가 아니다. 감사위원회는 공무원 부정부패를 막는 최일선 기관”이라며 “이번 일로 치명적 상처를 입은 만큼 회의를 소집해 당사자의 자진사퇴를 종용하거나, 그렇지 않으면 전원 사퇴를 결의하자고 제안해야 하는 것 아닌가”고 따져물었다.

하지만 고 위원장은 “그 문제에 대해서는 심사숙고하겠다”는 다소 두루뭉수리 답변으로 핵심을 비껴나갔다. 강 의원이 별도로 회의를 소집할 의향이 있나, 없나”며 거듭 추궁하자 고 위원장은 “이 문제만 갖고 회의를 소집하기는 곤란하다”며 사실상 ‘자진사퇴’ 주문을 일축했다.

박원철 의원은 “만약 감사위원들이 선거에 개입하지 않았다면 해당 언론을 상대로 정정 보도를 요구하던지, 사실이라면 도의적 책임을 지고 사퇴해야 하는 게 맞다. 어떻게 처리할 것이냐”고 추궁했고, 고 위원장은 역시 “지적 사항에 대해 심사숙고를 하겠다”는 말로 핵심을 비껴 나갔다.

한편 감사위원회는 6.2선거 D-30일이던 5월부터 공직자들의 선거개입 행위에 대한 특별감찰에 돌입했고, 선거가 종료될 때까지 ‘공무원 선거관여 행위 신고센터’를 운영하기도 했다. <제주의소리>

<좌용철 기자 / 저작권자ⓒ제주의소리. 무단전재_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0
바람 2010-07-23 08:37:29
박원철 의원님 잘하고 계십니다.
그러나 약자들을 위해 조금 더 신경 쓰시길.
공무원... 먹고 살만 합니다.
사회적 약자를 위해 조금더 신경을 쓰세요.
4년 동안 지켜 볼 겁니다.
약자를 위하는지, 기존 정치인을 답습하여 변질되는지.
4년 후 봅시다.
121.***.***.233

부적절한 처신 2010-07-22 19:21:34
엉터리 감사만 자행해온 감사위원장 고찬식과 몇몇 들러리 감사위원들은 자진하여 물러나라. 감사위원장과위원으로 부적절하게 업무를 수행해왔다는 정황이고

그리고 실제로 감사위원회에요구하여 공정한 감사를요구하여도 제대로 감사를 행한 적이 없었다. 이제 그 죄값을 치러야할 때가 되었다. 자진하여 사표내라!
210.***.***.110

장태욱 2010-07-22 16:51:57
강경식, 박원철 의원님 홧팅!!
훌륭한 출발에 박수를 보냅니다.^^
121.***.***.223

존재가치없는 감사위원회 2010-07-22 16:30:32
감사위원 자격이 없는 자들이 어떻게 공직자들의 비위를 감찰하고 관리감독을 하겠다는 것인지... 아예 감사위원회 자체를 없애는게 낫지 않수광? 대체 누가 누굴 감사하겠다는 건지... 앞이 안보염수다
211.***.***.28

고찬식은 사표내라 2010-07-22 13:15:39
고친식은 감사위원들이 선거개입의혹이 사실로 드러나고도 아무런 징계를 하지 않고 있다. 당장 위원장부터 연대책임을 물어 사표를 내라.

나머지 선거개입한 감사위원들도 감사위원 자격이 없다. 조속히 신변정리하여 자진하여 사표를 내라.

그들 밑에서 엉터리 감사를 자행하여온 감사과도 부서책임 져라.
210.***.***.7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