묻혀있던 제주 독립운동가 발굴, 시민들이 직접 나선다
묻혀있던 제주 독립운동가 발굴, 시민들이 직접 나선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개 시민단체, 독립운동가 발굴 및 서훈 추천위원회 발족
제주도내 18개 시민사회단체들이 11일 '제주항일 독립운동가 발굴 및 서훈 추천위원회' 발족 기자회견을 갖고 있다.  ⓒ제주의소리
제주도내 18개 시민사회단체들이 11일 '제주항일 독립운동가 발굴 및 서훈 추천위원회' 발족 기자회견을 갖고 있다. ⓒ제주의소리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아 제주 시민사회단체들이 제주 출신 항일 독립운동가 발굴을 위한 위원회를 발족했다.

제주도내 18개 시민사회단체는 11일 오전 11시 제주도의회 도민의방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순국선열의 뜻을 받들고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을 기념하며 '제주항일 독립운동가 발굴 및 서훈 추천위원회'를 발족한다"고 밝혔다.

이들 단체는 "해방 이후 지난 74년 동안 분단, 제주4.3, 전쟁, 독재 등이 점철되며 대한민국을 바로 세우는 데 많은 장애가 있었다. 이것들은 친일 청산을 어렵게 했고, 목숨을 걸고 독립운동을 한 애국지사의 서훈을 방해하는 역할을 하며 많은 갈등을 유발해 왔다"고 말했다.

이어 "남북의 평화와 번영 통일, 복지사회 구현, 지구촌의 지속 가능 등 우리 앞에 당면한 과제를 힘차게 추진하기 위해서도 민족의 독립을 위해 모든 삶을 바쳐왔던 애국지사의 뜻을 받드는 일에서 시작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2019년 3월까지 서훈된 제주 독립운동가는 183명으로, 유족이 서훈을 신청했으나 서훈되지 못한 이들도 30여명에 달한 것으로 전해졌다. 유족이 없거나 자료가 미비해 신청하지 못하는 이들도 상당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들 단체는 "해방된지 74년이라는 세월이 흘렀음에도 일본은 여전히 독립운동을 한 분들의 행적 조사에 비협조적"이라며 "제주는 4.3이라는 통한의 세월을 보내다 보니 독립운동가의 공적을 제시하기가 매우 어려운 상황인데도 오로지 유족에게만 맡겨 온 것은 온당한 일이 아니다"라고 주장했다.

이들 단체는 "독립운동가 서훈 작업은 너무 오랜 시간이 지났고 6하원칙에 의한 증거를 수집해야 하는 일이라 쉽지 않다"며 "그러기에 도민의 도움이 절실한 일"이라고 호소했다.

그러면서 "항일 독립운동으로 마땅히 독립유공자로 서훈을 받아야 할 분들을 발굴해 서훈 추천에 최선을 다할 것"일며 "2021년에 설립될 제주 국립묘지에 제주 출신 독립운동가를 모실 수 있도록 지혜를 모아 나가겠다"고 밝혔다.

또 "'제주항일기념관'이 명실상부한 역사와 교육 현장이 될 수 있도록 예산과 인력 지원을 요청하고, 추천위원회는 어려운 과제를 충실하게 진행하기 위해 국내외 전문가가 참여할 수 있도록 지속해서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용중 추천위원회 운영위원장은 "추천 명단을 뽑는 중인데, 추천되도 좋겠다 싶은 이들만 300여명이 넘는다. 당장 쉽게 찾아낼 분만 해도 10여명은 될 것 같다"면서도 "보훈심사가 매우 까다롭다. 증거를 얼마나 잘 확보하느냐가 이 작업의 성패가 걸려있는데, 최대한 철저히 준비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특히 이 위원장은 "보훈처의 주 역할은 이미 서훈을 받은 이들을 지원하는 시스템이어서 새롭게 대상자를 발굴하는데 큰 어려움이 있다"며 "보훈처 창고에 수 많은 기록들이 남아있음에도 인력이 모자라는 실정이다. 열람은 가능하기 때문에 위원들이 돋보기를 쓰고 일일이 뒤져서라고 새로운 대상자를 발굴하겠다"고 했다.

한편, 위원회에는 곶자왈사람들, 남북역사문화교류협회, 노무현재단제주위원회, 민족문제연구소제주지부, 보물섬대안학교, 양용찬열사추모사업회, 전국교직원노동조합제주지부, 전국농민회총연맹제주도연맹,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제주지역본부, 전국여성농민회청연합제주도연합, 제주여민회, 제주주민자치연대, 제주참여환경연대, 제주통일청년회, 제주평화인권센터, 제주환경운동연합, 제주흥사단, 참교육제주학부모회 등 18개 단체가 참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2
양수창 2019-04-12 16:18:50
수고들 많습니다
저희 할아버지도 일제시대에 만주에서 독립운동하다가 돌아가셨는데 아직까지 자료 미비로 등록을 못했는데
이참에 자료 발굴하여 등록 되었으면 참 고맙겠습니다
연락처를 알고 싶은데요 , 부탁합니다
010-2686-6783
125.***.***.168

손혜원 부친 2019-04-12 01:06:49
같은 사람은 제발~~ 서훈 취소도 부탁~~
223.***.***.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