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더민주 제주 “4․3 희생자 묵념 불가? 또 다른 국가폭력”

한형진 기자 cooldead@naver.com 2017년 01월 05일 목요일 16:58   0면
더불어민주당 제주도당은 5일 성명서를 발표하고 “제주4․3과 광주5․18 희생자에 대한 묵념을 금지토록 한 뜬금없는 행자부의 국민의례 규정 개정은 국정농단사태의 와중에 빚어진 ‘민주주와 인권 농단’이자 전형적인 파시즘적 조치”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행정자치부가 지난해 12월 29일 지자체에 통보한 국민의례 새 규정에는 ‘행사 주최자는 행사 성격상 불가피한 경우를 제외하고는 순국선열과 호국영령 이외에 묵념 대상자를 임의로 추가할 수 없다’는 내용이 담겼다. 이 규정은 1월 1일부터 시행된다. 

도당은 “대통령이 탄핵소추로 직무가 정지된 상황에서 그것도 대통령 훈령 규정을 통해 4․3과 5․18희생자 추모 묵념을 공식행사에서 제외토록 한 조치는 국가폭력 희생자에 가해진 또 다른 국가폭력”이라고 강조했다.

도당은 “우리는 4․3 희생자 유족들의 가슴에 대못을 박는 정부의 조치는 결코 받아들일 수 없으며, 이의 즉각적인 철회요구 투쟁과 더불어 강력하고 성심을 다해 4․3 희생자 추모운동에 나설 것”이라고 피력했다.
<저작권자 ⓒ 제주의소리 (http://www.jejusori.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1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산폭도 대장 2017-01-05 17:55:37    
산폭도 대장인 나 김달삼은 세 불리하여 이북으로 탈출하여 호의호식하다가 이젠 평양의 애국열사묘에 있는데 남한에서 가끔 희생자라하여 묵념도 해주는 모양인데 좋은 세상인데 왜 나만 탈출했을까 ? 그냥 더 살인 약탈 학교를 방화하여 더 철저히 쑥대밭을 만들 것을 이덕구 등 산폭도들 몰래 나 혼자 이북으로 도망 나온 것을 두고두고 후회하네
116.***.***.15
삭제
더민주 제주 “4․3 희생자 묵념 불가? 또 다른 국가폭력”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