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제주관광정보 콜센터 시범 운영...11월 공식 오픈

이승록 기자 leerevol@naver.com 2017년 08월 01일 화요일 10:07   0면
제주관광정보 콜센터가 시범 운영된다.

제주도와 제주관광공사는 국내외 개별관광객을 위한 관광 안내 및 불편사항에 대한 One-stop 처리를 위해 구축중인 제주관광정보센터를 7월31일부터 10월31일까지 시범 운영한다고 1일 밝혔다.

제주관광정보센터는 콜 상담, 모바일을 이용한 1:1채팅, 위치기반 안내서비스 등 다양한 채널을 운영할 계획으로 시범운영기간에는 콜 상담(740-6000)만을 전문으로 해 고객의 요구사항 및 불편사항 등을 구체적으로 파악․분석할 계획이다. 

정보센터의 원활한 운영을 위해 외국어가 가능한 상담인력(중국어 6명, 영어 3명, 일어 3명)에 대한 교육을 7월24일부터 31일까지 5일간 추진했고, 시범운영기간에도 운영 외 시간을 통해 제주관광, 제주 대중교통 개편 등에 대한 교육을 진행해 전문적인 상담이 이뤄지도록 지원할 방침이다. 

시범운영 초기에는 주 5일 4시간(오후 2시부터 6시)운영을 하고 시범운영 중반기인 9월부터는 주 7일 9시간(오전 9시~오후 6시)으로 점진적으로 확대해 운영상의 문제점 등을 보완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제주도 이승찬 관광국장은 "시범운영을 거쳐 콜상담 소프트웨어의 개발과 상담인력에 대한 체계적인 교육을 통해 11월 공식오픈에 차질이 없도록 철저한 사전준비를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제주의소리 (http://www.jejusori.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관광정보 콜센터 시범 운영...11월 공식 오픈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