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그리움의 꽃 '한라돌쩌귀' 보랏빛으로 가을 물들이다

제주의소리 news@jejusori.net 2017년 11월 04일 토요일 10:25   0면

유네스코(UNESCO)가 인증한 세계자연유산 한라산에는 다양한 야생식물이 자생하고 있습니다. 섬 전체가 한라산의 영역이나 다름없는 제주는 해안 저지대에서 오름과 하천, 곶자왈, 그리고 백록담 정상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환경과 지역에 분포하는 야생식물들이 오랫동안 생태계를 이루며 뿌리 내렸습니다. 멸종위기 식물에서부터 지천에 퍼져 있는 야생식물까지 능히 식물의 보고(寶庫)라 할 만합니다. <제주의소리>가 세계자연유산 한라산에 자라는 식물의 가치를 널리 알려 지속적인 보전에 힘을 싣기 위한 ‘세계자연유산 한라산의 식물 이야기’를 카드뉴스 형태로 매월 격주로 연재합니다. 독자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성원을 부탁드립니다. <편집자> 


[세계자연유산 한라산의 식물 이야기](3) 한라돌쩌귀 <Aconitum napiforme Lév. et Vnt.> -미나리아재비과-

오늘은 제주에서 자란다는 한라돌쩌귀를 만나 보겠습니다.
그토록 무더웠던 여름이 지나고 선선한 바람이 불어오면 한라산 낮은 지대에는 한라돌쩌귀들이 하나 둘 피어납니다.
한라돌쩌귀는 산림청지정 희귀식물로 한라산의 습윤하고 비옥한 토양에서 자라는 다년생 초본입니다.

돌쩌귀1.jpg
▲ 투구꽃을 닮은 한라돌쩌귀 ⓒ제주의소리

무르익어가는 가을의 기운이 서서히 한라산 아래쪽으로 내려오면서 산 저지대와 오름 자락에도 이렇게 한라돌쩌귀가 하나, 둘 피어납니다.
한라산 백록담 정상 부근에는 8월부터 피기 시작하는데, 해발이 낮은 곳에서는 9월 중순 이후에서야 볼 수 있습니다.

돌쩌귀2.jpg
▲ 한라돌쩌귀 ⓒ제주의소리

한라돌쩌귀는 주로 산속 계곡 주변이나 낙엽수림 아래와 같이 습기가 많은 곳에서 덩굴식물처럼 비스듬히 자라는데, 잎은 세 갈래로 갈라지고 꽃은 진한 자주색을 띠며 줄기 끝에 모여 피어 육지의 투구꽃하고 흡사합니다.

돌쩌귀3.jpg
▲ 한라돌쩌귀 ⓒ제주의소리

한라돌쩌귀의 꽃잎은 5장으로 이루어져 있는데, 맨 아래 타원형의 2장의 꽃잎과 위에 2장, 그리고 맨 위에 동그란 꽃잎으로 구성되어 각각 제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맨 아래의 타원형 꽃잎 2장은 벌들이 편하게 앉을 수 있는 발판 역할을 하고 그 바로 위의 꽃잎은 벌들이 드나들기 쉽도록 유도선 역할을 하며 맨 위의 동그란 꽃잎에는 꿀을 모아두는 역할을 합니다.

돌쩌귀4.jpg
▲ 한라돌쩌귀 ⓒ제주의소리

가을에 제주에서 만나는 투구꽃처럼 보이는 식물은 한라돌쩌귀로 보면 되는데요. 제가 육지의 다른 지역에서 사진에 담아 온 투구꽃과 비교해 보면 확연히 다르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한라돌쩌귀의 잎은 잎 전체 둘레를 따라 원을 그려보면 지름이 엇비슷한 둥근 원 형태에 가깝지만, 다른 지역의 투구꽃은 잎 둘레를 연결해 보면 길쭉한 타원형 모양을 하고 있습니다.

돌쩌귀5.jpg
▲ 제주의 한라돌쩌귀와 육지의 타지역 투구꽃 ⓒ제주의소리

돌쩌귀 식물들은 초오속 식물인데 우리나라에는 초오속 식물들이 25종 이상 분포할 만큼 많이 서식하고 있습니다.
제주에서는 학자들마다 의견이 조금씩 다르기는 하나 이 한라돌쩌귀와 진범,흰진범 정도가 자생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돌쩌귀6.jpg
▲ 한라돌쩌귀를 비롯한 초오속식물들 ⓒ제주의소리

깊은 숲속에 보라색의 고운 꽃을 피운 한라돌쩌귀가 가을을 보내고 있습니다.
억새가 만발한 가을 한라산의 저지대에는 이렇게 마치 고깔모자를 쓴 것처럼, 또는 서양의 투구를 쓴 것 같은 한라돌쩌귀도 만발해 발길을 붙잡습니다. 

돌쩌귀7.gif
▲ 한라돌쩌귀 등 초오속식물들 ⓒ제주의소리

한라돌쩌귀의 꽃말은 '그리움'이라고 합니다.
자주색 혹은 보라색의 강렬한 유혹으로 가을을 맞는 한라돌쩌귀의 향기가 독자님들의 가정에도 전해지길 바랍니다.

돌쩌귀8.png
▲ 한라돌쩌귀 ⓒ제주의소리
돌쩌귀9.jpg
▲ 한라돌쩌귀 ⓒ제주의소리

* ‘세계자연유산 한라산의 식물 이야기’는 한라산국립공원의 협조로 <제주의소리> 블로그 뉴스 객원기자로 활동해온 문성필 시민기자와 특별취재팀이 연재합니다. 

<저작권자 ⓒ 제주의소리 (http://www.jejusori.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12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음그래 2017-11-15 10:50:09    
굿.
223.***.***.22
profile photo
백운산 2017-11-15 10:43:29    
야생화의 지존~~
최고♡♡
175.***.***.106
profile photo
하루방 2017-11-05 15:41:32    
역쉬~
야생화 최고~!!!
210.***.***.188
profile photo
청유 2017-11-05 07:51:03    
투구꽃을 닮은 한라돌쩌귀 이야기 재미있게 읽었네요.
다음 편도 기대됩니다.
218.***.***.213
profile photo
3333 2017-11-04 18:54:30    
그리움
어느 곳
어떤 한라돌쩌귀 살까
바람이 그맘 몰라 줄까 애달퍼 멍만 심하게 들었네요.
223.***.***.156
profile photo
ksmsuny 2017-11-04 18:53:43    
투구꽃을 닮았군요.
희귀동식물이라니 더욱 애착이갑니다.
223.***.***.236
profile photo
빵미 2017-11-04 11:52:09    
가을에 맞는 꽃말이네요~~~가을에는 그리운 사람들이 생각이 더 난답니다.
223.***.***.1
profile photo
미르 2017-11-04 11:50:28    
제주의 자연
그리고 그리움
가고싶다
223.***.***.23
profile photo
Dreampark 2017-11-04 11:45:24    
제주의 소리다운, 아름답고 향기로운 칼럼입니다!

125.***.***.68
profile photo
천리향 2017-11-04 11:44:00    
한라구절초에 이어 이번엔 한라돌쩌귀이네요. 투구꽃과의 구분 포인트를 잎으로 알려주시니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수고하셨고요. 다음 소식이 기다려집니다. 감사합니다~~^^
112.***.***.243
profile photo
하석호 2017-11-04 11:36:13    
제주의 야생화 너무 이쁘고 사랑스러운 모습에 감동 입니다. 한라 둘쩌기의 꽃말처럼 제주가 그리워집니다
183.***.***.224
profile photo
말벌 2017-11-05 08:57:14    
한라돌쩌귀도 각시투구꽃 같은 독성이 있을지 모르지만
꽃 색깔은 너무도 좋아요.
가을을 가져왔다 다시 가져가는 보랏빛 색감에 빠져 봅니다.
59.***.***.192
삭제
그리움의 꽃 '한라돌쩌귀' 보랏빛으로 가을 물들이다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