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박희수 "취약분야, 안전기준 마련...사각지대 해소"

이승록 기자 leerevol@naver.com 2018년 03월 12일 월요일 15:20   0면

박희수(200).jpg
▲ 박희수 예비후보
박희수 더불어민주당 제주지사 예비후보는 취약분야별 안전 취약요인을 분석하고 그 유형 확정을 통한 안전관리기준안을 마련하겠다는 구상을 12일 밝혔다.

박희수 예비후보는 이날 9번째 희망정책시리즈 보도자료를 통해 “도민의 생명과 재산보호를 위한 안전관리 사각지대 해소라는 정책목표로 취약분야별 안전 취약요인을 분석하고 그 유형 확정을 통한 안전관리기준안을 마련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박 후보는 “제주가 안전명품도시로 가기 위해서는 법령상 안전점검 대상에서 제외된 소규모 분야와 도내에서 빈번하게 발생하는 재난유형에 대한 안전관리 기준 제시가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또 박 후보는 “우선 분야별 취약요인 분석 및 유형 확정을 통해 문제점을 도출하고 이에 대한 개선방향에 대해 각종 여론 수렴과 전문가 연구조사활동을 통해 그 대안(안전관리기준)을 제시하겠다"며 "이것이 곧 제주가 안전명품도시로 가는 출발점"이라고 제시했다.

이어 박 후보는  “정책을 계획수립부터 단계적으로 빈틈없이 추진해 나가야 도시안전 계획인 마스터플랜 수립이 가능하고 진정한 안전명품도시로 자리매김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제주의소리 (http://www.jejusori.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희수 "취약분야, 안전기준 마련...사각지대 해소"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