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부공남 "특화 프로그램 자율학교 운영으로 과밀 해소"

이동건 기자 dg@jejusori.net 2018년 05월 01일 화요일 18:00   0면
203778_236065_0012.jpg
▲ 부공남 예비후보.
제주도의회 교육의원(제주시 동부) 선거에 출마하는 부공남 예비후보가 원도심 학교 활성화를 통한 과대과밀학교 문제 개선을 약속했다.

부 예비후보는 1일 보도자료를 내고 “과대과밀학교의 경우 운동장이 좁아 체육활동에 어려움을 겪는다. 급식도 3교대로 운영돼 아이들의 건강권 확보되지 않는 등 정상적인 교육활동에 지장이 있다”고 말했다.

부 예비후보는 “여유공간이 부족하면 아이들의 여유도 사라진다. 1인당 교육시설 활용 면적도 편차가 심각하다. 과대과밀학교 문제점을 개선하고, 소규모학교와 도심공동화학교의 적정규모화를 위해 자율학교 육성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제주특별법 교육특례를 통해 자율학교에서 특화된 프로그램을 운영하겠다. 교육수요자가 원하는 교육활동이 이루어져야 한다. 통학 지원이 함께 되면 도심공동화학교와 소규모 학교가 활성화 될 것”이라며 “자연스레 과대과밀학교 학생 분산을 통해 문제점이 개선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제주의소리 (http://www.jejusori.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공남 "특화 프로그램 자율학교 운영으로 과밀 해소"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