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오영훈, 송당-함덕 농촌용수개발 95억원 확보

이승록 기자 leerevol@naver.com 2019년 01월 03일 목요일 11:03   0면
212665_248046_2149.jpg
▲ 오영훈 의원.
제주시 구좌읍·조천읍 등 동부지역 가뭄대책 예산이 전년보다 40억원 추가로 증액됐다.

오영훈 의원(제주시을, 더불어민주당)은 2019년 농어촌공사의 농촌용수 예산 중 ‘송당(구좌·조천)·함덕지구 다목적 농촌용수개발사업’에 40억 원을 증액·요청하며(2019년 총 예산 95억원), ▲송당구역(구좌·조천)에 저수지 및 저류지 각각 1개소 ▲함덕구역에 관정과 저류지 1개소의 준공 연도를 당초 2021년에서 1년 앞당긴 2020년에 완료할 수 있도록 예산 확보와 일정 조율을 마쳤다고 3일 밝혔다.

오 의원이 지난 여름 구좌지역 당근 파종기에 강수량 부족으로 당근 생육에 막대한 영향을 미친 것을 보고, 이개호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에게 방지 대책을 줄기차게 요구했고, 이를 반영한 농림축산식품부가 농어촌공사에 “2019년도 예산 편성 시 다목적 농촌용수개발사업 예산 증액”의 협조를 구해 추가예산을 확보하게 된 것이다.

이로써 송당(구좌·조천)·함덕지구에 ▲저수지 ▲저류지 ▲관정 ▲저류지 각각 1개소를 개발하여 침수를 예방할 뿐만 아니라 ‘물 관리 자동화시스템’을 사용해 농업용수를 체계적으로 공급하기 위해 준공도 차질 없이 진행될 전망이다.

현재 제주 동부지역 농업용수 급수는 대부분 농업용 공공관정, 구좌권역 광역화 및 성읍저수지로 이루어져 있다. 

그러나 ‘송당·함덕지구 다목적 농촌용수개발사업’과 ‘농업용수 통합광역화사업’으로 인해 향후 동부권역의 효율적인 농업용수 공급을 확보하게 됐고, 구좌·조천의 제주 동부지역의 항구적 가뭄대책이 탄탄하게 마련된 샘이다.

오영훈 의원은 “작년 가뭄 시 피해가 컸던 구좌 지역 등 제주 동부지역 주변의 가뭄대책이 마련된 거 같아 다행이다” 며, “2020년까지 사업이 안전하고, 제대로 마무리 될 수 있도록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상임위 활동을 통해 촘촘하고, 면밀하게 점검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제주의소리 (http://www.jejusori.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3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내년에는 2019-01-04 15:54:54    
오씨 당신을 절대 안찍겠소. 지역구 도민들이 만들어준 자리에 앉아보니
마치 당신이 도민보다 윗사람으로 착각하는거 같소.
내년에는 새로운 인물이 나오길 기다리겠소
112.***.***.178
profile photo
부모씨 2019-01-03 22:21:34    
부모씨 싫어서 당신 찍었는데 도끼로 몇번을 내손을 찍어버리고 싶었는지.
당신은 절데 아닌듯.

39.***.***.189
profile photo
2019-01-03 12:46:23    
오영후니 그래도 꿈틀꿈틀 일은 하고 잇는 모양이네 돈도 잘 갖고 오고, 여기저기 얼굴 많이 보이긴 하네.
현수막 보이는 것만큼 열심히 하라.
211.***.***.83
삭제
오영훈, 송당-함덕 농촌용수개발 95억원 확보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