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희룡 "4.3생존수형인 형사보상 결정 환영"
원희룡 "4.3생존수형인 형사보상 결정 환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희룡 제주도지사는 21일 제주지방법원이 제주4.3 생존수형인 불법 군사재판에 대한 형사보상 결정을 내린데 대해 환영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원 지사는 이날 '4.3수형희생자 불법 군사재판 공소기각에 따른 형사보상 결정에 따른 도지사 메시지'를 통해 "4.3생존수형인에 대한 법원의 형사보상 결정을 환영한다"고 밝혔다.

원 지사는 "4.3 당시 국가는 불법 군사재판으로 이들의 청춘을 빼앗았고, ‘범죄자’라는 낙인을 찍었다. 70여년 세월 자신뿐만 아니라 가족까지 괴로운 가시밭길을 걸어야했다"며 "오늘 억울한 옥살이를 한 열여덟 분께 국가가 잘못과 책임을 인정했다. 지난 1월 17일 법원의 공소 기각 판결, 2월 1일 범죄 기록 삭제와 함께 의미가 크다"고 했다.

이어 "잘못했으면 사과해야한다. 피해를 줬으면 책임져야한다. 국가도 예외일 수 없다"며 "4․3희생자의 명예회복, 진상규명과 함께 국가의 책임을 묻고 정의를 바로 세우는 일이 곧 대한민국 역사를 바로 세우는 길"이라고 강조했다.

특히 원 지사는 "오늘 법원의 결정을 누구보다 환영하고 기뻐하셨을 고(故) 현창용 님과 함께 하지 못해 안타깝다. 고령의 생존희생자와 유족 여러분을 생각하면 더욱 갈 길이 바쁘다"며 "제주도정은 군사재판 수형인 모두가 인정받고 억울함을 풀 수 있도록 4·3특별법 개정, 복지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
이정희 2019-08-21 20:34:27
말로만 하지말고 민주당 정권일때 희생자 피해보상관련법 82 처리되도록 제주 도지사가 열심히좀 뛰고 너네당 꼴통들좀 설득해라
211.***.***.1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