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래야 모래야' 상상의 나래를 펼쳐라
'모래야 모래야' 상상의 나래를 펼쳐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상 속의 무엇인가를 표현하기에 좋은 재료 모래. 파도 소리 들으며, 해변가에서 조물조물 만져 모래성을 쌓고 싶으나 요즘처럼 뜨거운 태양 아래서는 엄두가 나지 않는다.

시원한 실내에서 모래 체험놀이 ‘모래야 모래야’가 9월 12일까지 해비치호텔&리조트(총지배인 신용학) 1층 루비홀에서 진행된다.

모래를 활용한 찜질놀이, 공룡뼈와 보석 찾기, 색모래로 그림 그리기, 모래 유리병 목걸이 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을 즐길 수 있다.

실내가 답답하다면 해변의 목욕탕과 모래밭에서 소꿉놀이와 물 위의 튜브 보트 체험도 가능하다.

또 검은 사막모래가 깔린 ‘사막의 스케이트장’에선 대형삽을 타고 달리는 모험과 샌드 아트, 공놀이 등을 즐길 수 있다. 입장료는 2만원이며, 투숙객은 1만5천원이다.

문의 및 예약 = 064)7780 – 8000. <제주의소리>

<오연주 기자 / 저작권자ⓒ제주의소리. 무단전재_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
완전 좋아해 2012-08-03 15:48:37
애기하고 갔다 왔는데 처음에 그렇게 들어가기 싫다고 하더니만
들어가자마자 완전히 빠져서 나오기 싫어하도라고요
추천합니다
125.***.***.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