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해군기지 강정주민 3명중 1명 "자살 충동"
제주해군기지 강정주민 3명중 1명 "자살 충동"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제주해군기지 공사에 반대하며 굴삭기 옆을 지키고 있는 강정마을 주민들.<제주의소리 DB>
인권의학연구소, 강정주민 정신건강 조사...평화활동가 70% '우울증' 증상  

제주해군기지 건설지인 강정마을 주민 10명 중 1명은 자살충동이 의심되는 고위험군이라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최근 일주일 사이 3명 중 1명은 자살충동을 느낀 것으로 조사됐다.

5일 사단법인 인권의학연구소(소장 이화영)와 한국대학생문화연대 보건의료분과 소속 대학생들은 이 같은 내용을 담은 '강정마을 정신건강 실태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조사는 2012년 7월18일부터 7월24일까지, 8월15일부터 8월31일까지 2차례에 걸쳐 진행했다. 지역할당 무작위 표집으로 주민 99명과 현지 자원활동가 29명 등 모두 128명이 조사에 참여했다.

주민대상 설문지는 정신건강 진단을 위한 BSI(Brief Symptom Inventory) 53개 문항과 알코올 의존도 검사(NAST), 자살 충동 문항, 인구학적 문항, 기타 현안 의견을 묻는 문항으로 구성했다.

현지 자원활동가들의 경우는 CES-D(우울증 검사), BAI(불안증 검사), Cohen(스트레스 검사), Staxi(분노 증상 검사) 진단검사지와 자살 충동 문항으로 조사가 이뤄졌다.

▲ 강정마을 주민 정신건강 실태 조사결과<사단법인 인권의학연구소 제공>
조사자료 분석 결과 최근 일주일간 자살충동을 느낀 주민이 31.6%에 달했다. 전체의 9.1%는 심각한 자살충동으로 이어질 가능성이 큰 고위험군에 포함됐다.

특히 남성 응답자의 경우, 알코올 의존 비율이 33.3%로 높게 나타났다. 응답자의 17.1%는 '해군기지 문제가 일어나면서 술을 더 많이 마시게 됐다'고 응답했다.

지역 내부 갈등 문제도 확연히 드러났다. 실제 응답 주민들의 91.8%는 '해군기지 설치 문제로 인해 마을 주민들 간의 관계가 악화됐다'고 답했다.

'의견 충돌이 자주 있었고 지금도 계속된다'는 응답자는 47.4%, '몇 번 있었지만 지금은 없다'가 7.2%였다. 응답자의 절반이상이 해군기지 문제로 가족간 갈등을 빚은 셈이다.

심층 인터뷰에 응한 A씨(75. 농업)의 경우 "어릴때 학교 담임과 교장이 내가 보는 앞에서 군인들에게 총살되는 것을 직접 봤다. 지금은 4·3때 보다 더하다"고 답했다.

해군기지에 대한 찬반 의견도 나왔다. 응답주민들의 80.6%가 '해군기지가 마을발전에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답했다.

▲ 서귀포시 강정마을의 해군제주기지사업단 정문 앞에서 경찰과 맞서는 강정주민과 활동가들.<제주의소리 DB>
제주해군기지 건설에 따른 어려움을 묻는 질문에는 '해군기지 공사 강행에 따른 이주, 보상대책 등 미래에 대한 불안'이 35.7%로 가장 많았고 '마을 주민들 간의 불화'가 22.5%, '군대와 외지 경찰의 주둔·개입'이 16.3%, '생업 지장에 따른 경제적 어려움'이 12.2% 등의 순이었다.

강정마을 해군기지 설치 반대 운동을 하고 있는 현지 자원활동가들의 정신건강도 심각하게 위협받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응답자 중 정신건강 위험군으로 파악된 응답자는 전체 41.4%인 12명이었다. 이중 4명(13.8%)은 빈번한 자살충동과 우울, 분노 증상을 겪는 고위험군이었다.

우울증상의 경우 전체 응답자의 72.4%에서 나타나고 있었다. 불안증상은 48.3%, 분노증상은 55.2%다. 스트레스 증상은 응답자 모두에서 확인됐다.

주민 정신건강 실태조사결과(우울증 38.8%, 불안 33.7%)와 비교하면, 주민들이 겪는 우울, 불안 증상보다 자원활동가들이 겪는 심리적 고통이 더욱 심각하다는 얘기다.<제주의소리>

<김정호 기자 / 저작권자ⓒ제주의소리. 무단전재_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38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38
시민 2012-11-07 17:27:11
해군기지건설 중단해 안할껑가요 하긴할꺼 아닙니까 가로막는자들 이젠 지칠때로 지치고 병나고 이제랑 그만 하세요 중앙에서 제주에 모든거 다아 끄너북껜 햄꺼든요 찬,반 갈라성거 서로 손잡고 화해 하세요 튼튼하고 멎있게 만들어놀껑께 외국에가 한3년만 살다들 오세요 모든 경비는 국비,도비에서 지원 합니다.
122.***.***.201

ㅎㅎ 2012-11-07 16:38:33
위 사진 보니 잘사는것같지는않고 정부 보조금으로 사시는분들로 보이는대 혹시 보즈금으로산다면 세금이 아까우니 그냥 죽으세요~~~당신같은사람들 줄세금없답니다 세금타먹지말고 그냥죽으세여~~국가와 5천만백성을위해 세금내려구 허리 휩니다 제발~~~세금쳐먹고 헛짓하지말고 그냥 죽으세요
182.***.***.79

도민 2012-11-07 11:37:21
미쳤다..누가 하라고 했든가...우울증 누가시켰나...제주의소리도 웃겨요...국가안보에 필요사업이면 반드시..꼭 들어와야할 해군기지입니다..
119.***.***.173

이해못함 2012-11-07 08:50:50
평화를 바란다면 그에 맞는 힘이 있어야하는데... 그런 힘도 없이 어떻게 평화를 바라나...
우리 땅 다 뺏기고 그래도 평화를 바라겠음?
112.***.***.132

제주사람 2012-11-07 07:36:13
본인에 의해 삭제 되었습니다.
121.***.***.1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