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택남 전 제민일보 회장, 아너소사이어티 가입
김택남 전 제민일보 회장, 아너소사이어티 가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택남 천마그룹 회장(54·전 제민일보 회장)이 고액 기부자 클럽인 아너 소사이어티(Honor Society)에 가입했다.

김 회장은 21일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실에서 열린 아너 소사이어티 가입식에 참석해 제주에서 16번째 아너 소사이어티 회원 인증패를 받았다.

김 회장은 이날 가입식에서 5년동안 1억원을 기부하기로 약정하는 등 어려운 이웃들을 위한 지속적인 나눔 활동을 약속했다.

김 회장은 “아너 소사이어티 제도가 있다는 사실을 뒤늦게 알고 향토기업을 이끄는 경영자의 한 사람으로서 부끄러웠다. 늦게나마 어려운 이웃들이 꿈을 갖고 살아가는데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는 일을 할 수 있게 돼 기쁘다”고 밝혔다.

이어 “나도 어려운 가정형편으로 18살 때 3500원을 갖고 제주를 떠난 적이 있다. 회원 가입을 계기로 주변에서 어렵게 살고 있는 이웃들을 위해 더 많은 관심과 사랑을 베풀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김 회장은 판포초, 한림중, 한림공고를 거쳐 동국대 경영학과 학사·석사학위를 취득했다.

최근 <제주소년, 꿈을 투망하다> 자서전을 발간한 김 회장은 가정형편이 어려운 청소년들을 돕기 위해 수익금 중 1300만원을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

아너 소사이어티 전국 회원으로 정홍원 국무총리, 프로골퍼 최나연, 야구선수 김태균, 가수 현숙, 영화배우 수애, 홍명보 축구 국가대표 감독 등이 활동하고 있다. 김 회장은 전국에서 341번째 회원이다. <제주의소리>

<김태연 기자 / 저작권자ⓒ제주의소리. 무단전재_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3
지나다가 2013-08-22 11:01:58
제민일보 전회장이라니, 이젠 제민일보에서 손 뗐는가?
27.***.***.22

**** 2013-08-22 08:28:38
가진자의 나눔이란게 쉬울거 같지만 결코 쉽지 않은 일... 소외 계층을 안아주는 따뜻한 사회를 만드시길 바랍니다.
211.***.***.28

오식 2013-08-21 15:53:23
나눔이란...쉽게 들리지만 ..어려움 있었기에***응원합니다
112.***.***.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