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형미 "세월호 기억문화제...안전한 사회 만들 것"
김형미 "세월호 기억문화제...안전한 사회 만들 것"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jpg
제주도의원(제주시 외도·이호·도두동) 선거에 출마하는 민중당 김형미 예비후보는 지난 15일 오후 3시 외도동 뽀로로 놀이터에서 열린 청년민중당 제주도당(준) 주최 세월호 기억문화제에 참여했다고 밝혔다.

김 예비후보는 “4년 전 4월16일 아픔은 지금도 계속되고 있다. 4년동안 많은 사람이 노력했지만, 세월호 진상규명과 안전한 사회를 만드는 것은 아직 이루어지지 않았다. 진상규명과 안전한 사회를 만드는데 민중당이 함께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세월호 희생자를 추모하고, 기리는 것은 우리 모두의 과제다. 세월호 기억문화제를 준비한 청년민중당 학생당원에게 감사의 말을 전한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