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살림제주소비자생협, 창립 10주년 기념 토론회
한살림제주소비자생협, 창립 10주년 기념 토론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살림제주소비자생활협동조합이 창립 10주년을 맞아 새로운 비전을 논의하는 토론회를 개최한다. 

한살림제주는 오는 8일 오전 10시 제주시 노형 한 살림매장 5층에서 ‘한살림제주 10년의 평가와 향후 10년의 설계’를 주제로 토론회를 개최한다고 5일 밝혔다. 

2008년 5월 창립한 한살림제주는 ‘생명가치관과 세계관에 따라 생산한 먹거리 등 생활용품을 생산자와 직접 교류해 모심과 살림의 생활양식을 위한 다양한 협동 활동을 전개해 지역 순환농업이 튼튼히 자리 잡는 것과 더불어 사는 생명살림 세상을 만드는 것’을 설립 목표로 삼았다. 

토론회에서 강순원 한살림제주 상무이사가 ‘한살림제주 10년의 평가와 향후 10년의 설계’를 주제로 발표하고, △강호진 제주주민자치연대 대표-제주지역사회에서의 한살림의 역할 △한태호 생드르 구좌공동체 대표-제주 지역에서의 한살림 생산자와 소비자의 의미와 역할 △김성연 한살림제주 식생활위원회 위원장-한살림 조합원으로 살아가기 등 지정토론이 예정됐다. 

토론회는 조합원 뿐만 아니라 생협에 관심있는 사람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2018한살림제주토론회.jp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