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녹색당 엄마정치모임 "원희룡, 대권 자격 없어"
제주녹색당 엄마정치모임 "원희룡, 대권 자격 없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녹색당 엄마정치모임은 6일 성명을 내고 “우리나라 공공의료체계를 흔드는 원희룡 제주도지사는 대권주자 자격이 없다”고 비판했다.
 
녹색당은 “원 지사가 어제(5일) 영리병원을 허가한다고 발표했다. 우리나라 의료 공공성을 심각하게 훼손하고, 도민 숙의 결정을 뒤집는 결정이다. 원 지사는 규탄 받아 마땅하다”고 밝혔다. 

이어 “영리병원 존재 자체가 의료 영리화 물꼬다. 자본의 논리에 포섭된 의료계의 압력을 정부가 감당하지 못한다. 이제라도 물길을 틀어막아야 한다. 의료 영리화가 되면 최대 피해자는 아이와 산모 등 취약계층”이라고 했다. 

녹색당은 “이미 돈 벌기가 쉽지 않은 외과 등 과목이나 병원에서는 실력 있는 의료진을 찾기 힘들다. 지방의료원 인력난은 심각하다. 의사와 간호사들도 기피 대상이다. 서귀포지역 산모들은 위험과 불편을 감수해 제주시로 넘어와 출산한다. 의료계 빈익빈 부익부, 지역격차가 심화될 것”이라고 우려했다. 

녹색당은 “도민 공론조사 결과 불허를 권고했다. 숙의민주주의 모범 사례다. 원 지사도 공론조사 결정을 존중한다고 말했지만, 뒤집었다. 국제자유도시를 표방한 제주에서 자본이 민주주의에 앞선다는 사실을 원 지사가 보여줬다”고 주장했다. 

녹색당은 “우리나라 의료체계를 흔드는 원 지사는 차기 대권 주자 자격이 없다. 영리병원 카르텔의 앞잡이로 전락했다. 정치적 책임은 사퇴뿐”이라며 “보건복지부와 정부는 원 지사 뒤에 숨지 말라. 원칙을 얘기하면서 해석 여지를 두는 것은 카르텔에 복무하는 것”이라고 비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1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2
도민 2018-12-07 15:44:30
대권은 무슨 ~~
하는 도지사 자격도 없어질 판국에
난 벌금100만원 넘어 선거 다시 했음 한다에 한표!!!!!
61.***.***.251

ㅇㅇ 2018-12-07 14:38:01
개저씨들 댓글보소
신났네 아주.
혐오의 섬이냐
117.***.***.154

아줌씨들~ 2018-12-07 08:40:58
밥타고 찌개넘친다,
고것부터 끄고 나오소~!!
27.***.***.134

면허증 2018-12-06 23:03:32
제일 좋은 방법는 의과대학생수를 늘리는것이다
최소한 공대생 숫자로 늘려 의료면허증을 거의 운전 면허증 숫자로 늘리면 된다
218.***.***.147

제주사람 2018-12-06 20:11:33
하다하다못해엄마정치.ㅎㅎ집에서애기우며집인청소나하세요
61.***.***.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