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과학적 훈련 가능, 스포츠과학센터 개소
제주도 과학적 훈련 가능, 스포츠과학센터 개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스포츠과학센터.bmp
▲ 제주스포츠과학센터 조감도
제주스포츠과학센터가 24일 개소식을 갖고 본격 운영에 돌입한다. 

제주에서도 1400여명의 지역선수와 엘리트 지망생들의 기초체력 및 정밀 체력을 측정해 맞춤형 훈련 처방 프로그램을 제공함으로써 선수별 운동 능력을 향상시키는 과학적 훈련시대가 열리게 됐다. 

이는 전국 17개시도 중 10번째로 들어서며, 제주종합경기장 내 실내육상경기장 2층에 마련됐다. 

제주도는 이날 오후 3시 전성태 행정부지사와 김태석 도의회 의장, 정영린 한국스포츠정책과학원 원장, 부평국 도체육회 상임부회장 등 체육 인사가 참석한 가운데 본격 출범을 알리는 개소식을 개최한다. 

지역스포츠과학센터는 지난 2015년부터 정부가 지역별 센터를 선정해 국가대표 선수뿐만 아니라 지역선수에 까지 스포츠과학 지원을 확대하기 위해 도입됐다. 

정부(매년 3억)와 제주도(최초 3억, 이후 매년 2억)가 스포츠과학센터 운영비를 공동지원하게 된다.

스포츠과학 등 센터 프로그램은 도체육회와 한국스포츠정책과학원이 협약을 통해 운영하고 매년 운영평가를 실시하는 등 정부와 지자체, 도 체육회 등 유관기관, 단체의 협업시스템으로 운영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