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제2공항 용역 오류? 비전문가들 사실 왜곡"
국토부 "제2공항 용역 오류? 비전문가들 사실 왜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I-기본형.jpg

국토교통부, 제2공항 반대 단체 제기한 의혹 반박 "제주도민설명회 때 세부내용 밝히겠다"

제주 제2공항 최종 후보지 선정을 위한 사전타당성 용역 과정에서 1순위 후보지의 위치와 방향이 바뀌었다는 의혹이 제기된 가운데, 국토교통부가 “전혀 사실이 아니”라고 반박했다. 

국토부는 13일 보도자료를 내고 “제주 제2공항 입지선정 당시 중대 오류가 있었다는 것은 사실이 아니”라고 밝혔다. 

국토부는 “활주로 최적화는 공항입지 평가 과정에서 환경 훼손을 최소화하고, 공항으로서 역할·기능을 높이기 위해 후보지의 활주로 위치와 방향을 미세조정하는 기술·전문적 분석 절차”라고 해명했다. 

이어 “국토부 예규 비행장시설(활주로) 설계 매뉴얼에 따라 활주로 배치·방향 등을 결정함에 있어 비행장 부지와 주변 지형, 환경 등 관련 요인 들을 모두 검토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국토부는 “제2공항 성산읍반대대책위원회와 제2공항 반대범도민행동의 내용은 비전문가들이 사실관계를 왜곡한 무책임한 주장”이라며 오는 14일 제주도민설명회에서 세부내용을 밝히겠다고 했다. 

앞선 12일 제2공항 반대 성산읍대책위와 도민행동은 기자회견을 열어 제2공항 타당성 용역 과정에서 중대결함이 발견됐다고 주장한 바 있다. 

이들은 사전타당성 용역보고서를 검토한 결과를 토대로 신도2 후보지 위치․방향 이동으로 최종 평가 결과가 왜곡됐으며, 성산 후보지 군공역 중첩 평가 누락, 성산 후보지 안개일수 조작 의혹을 제기했다.

특히 신도2 후보지 위치․방향 이동은 최종평가 결과를 왜곡시킨 ‘중대 결함’으로 규정하고, 제주 제2공항 건설계획의 철회를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1
힙없는 도민 2019-02-14 13:51:46
절차의 합리성과 공정성
상호 소통에 기반한 민주성
일반상식을 가진 사람이 판단할 수있는 보편타당성
정보의 수평적(탈권위적)공유

눈 높이를 낮춘 대민자세로 제기되는 문제에
나리들 성실히 답 부탁합니다.

도민은 비전문가이니깐요.
125.***.***.154



도민 2019-02-14 01:06:29
제2공항주변땅투기꾼들의사업추진을찬성하는데낭정하게생각해보세요
제주에공항두개가필요한지지그은중국여행객들과국내인들의동남아로여행하면서제주는관광객없어서우울한시기를보내고있승니다
제2공항철회해주세요
211.***.***.38

제주공항 2019-02-13 22:34:35
한번 가보세요
반대소리 나오는지
돗때기시장도 아니고
수속하다가 행기 놓칠뻔도
2025년 제주공항 포화상태
공항지옥 됩니다~
하루빨리 공사 시작해 주세요~~~
175.***.***.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