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앞바다 어선 화재 승선원 7명 인명피해 없어
제주 앞바다 어선 화재 승선원 7명 인명피해 없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jpg
▲ 21일 오후 8시57분쯤 제주시 비양도 앞 35km 해상에서 조업 중인 목포선적 안강망어선 Y호(29톤, 승선원 선원 7명)에서 불이 나 해경에 구조를 요청했다. <사진제공-제주해양경찰서>
21일 오후 8시57분쯤 제주시 비양도 앞 35km 해상에서 조업 중인 목포선적 안강망어선 Y호(29톤, 승선원 선원 7명)에서 불이 났다.

사고 어선은 19일 오후 9시8분 추자면 신양항을 출항해 비양도 북쪽 해역에서 조업을 해 온 것으로 전해졌다.

기관실에서 불이 났지만 선장 장모(61)씨와 선원들이 초기 진화에 나서면서 다행히 인명피해와 해양오염은 발생하지 않았다.

현재 사고 어선은 선단 소속인 다른 선박에 예인돼 목포항으로 이동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