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희룡 "버스준공영제 등 제주형 대중교통 정착 노력"
원희룡 "버스준공영제 등 제주형 대중교통 정착 노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희룡 제주지사가 버스 준공영제를 비롯해 제주형 대중교통체계가 정착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제2공항과 행정체제개편 등 현안사업에 대해서는 도민과 폭넓게 소통하고, 도의회와 협력하겠다고 약속했다.

원희룡 지사는 14일 오후 2시 제370회 제주도의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에서 '2019년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 제출에 따른 인사말'을 통해 이같이 말했다.

원 지사는 "버스파업은 노사 협상의 극적인 타결로 철회됐다"며 "도민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한발씩 양보하면서 협상에 성실하게 나서준 노조와 사측, 관계공무원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원 지사는 "도민 여러분께 심려를 드린 데 대해 사과드린다"며 "대중교통체계 개편의 성과는 도민의 세금과 적극적인 협조가 있었기에 가능했다"고 설명했다.

제370회 제주도의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에서 '2019년 제1회 추가경졍예산안 제출에 따른 인사말'을 하고 있는 원희룡 제주지사
제370회 제주도의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에서 '2019년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 제출에 따른 인사말'을 하고 있는 원희룡 제주지사.

그는 "버스 준공영제를 도입하면서 운수종사자 임금 등 처우도 개선할 수 있었다"며 "노조와 사측, 제주도정은 도민을 위한 공공서비스를 담당하는 중심축으로 제주도의 주인인 '도민'을 위해 양보하고, 협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원 지사는 "제주도정은 버스 준공영제를 비롯해 제주형 대중교통 체계가 정착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현안 사업인 제2공항과 행정체제개편과 관련해서 원 지사는 "도민과 폭넓게 소통하고 도민 참여 활성화를 통해 도민 이익이 보장되도록 착실히 준비하겠다"며 "도의회 협력을 바탕으로 제주가 마주하고 있는 현안을 해결할 수 있도록 의원님과도 더욱 소통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4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4
김동우 2019-03-16 12:26:57
노조같은거에 끌려다니지 말고 좀 세게 나가라, 해달라는걸 다 해줄수는 없잖아? 과한 요구 하는거 같으면 엄포도 놓고! 무리한 요구를 하자는 사람 색출해서 그사람 근무시간표나 근무위치 변경해서 제 발로 나가지 않으면 창피해서 못 견디게 만들던가 해야지. 어찌 이리 대책이 없냐
221.***.***.199

돌하루방 2019-03-14 22:29:08
나는 헤롱이 제주도를 잘 말마먹는 헤롱이 헤롱 헤롱
203.***.***.187

제주도민 2019-03-14 20:55:56
제주의 미래발전과 도민의 행복과 관광객의 안전은 물론 지역균형 발전을 위하여 애쓰시는 원희룡도지사님에게 힘찬 응원을 보냅니다. 반면에 당이 다르고 다수당이라는 이유로 도지사의 행정에 열정적으로 발목만을 잡을려고 애쓰시는 도의회의장 및 일부 의원들에게는 제주의 발전과 미래는 없을 것입니다. 오로지 표플리즘으로 인기성 발언만을 일삼고 있어서 도민들에게 혼란만 가중시키고 있습니다. 제주도를 사랑하는 도민들과 국민들은 다음번 선거때는 횟초리를 들어서 이런 인간들을 반드시 퇴출을 시켜야만이 제주의 미래가 있고 발전이 있을 것입니다. 비극입니다...
119.***.***.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