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최대 신화워터파크 개장...최대 3000명 수용
제주 최대 신화워터파크 개장...최대 3000명 수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신화월드가 본격적인 여름 바캉스 시즌을 맞아 3일 신화워터파크 운영을 시작한다.

지난해 8월 개장한 신화워터파크는 11월까지 3개월 동안 약 10만명이 방문할 정도로 여행객은 물론 제주도민들에게도 많은 사랑을 받았다.

신화워터파크는 야외 파도풀을 포함한 실내외 13종의 풀과 6종의 슬라이드 등 총 19개 어트랙션을 갖춘 제주도 최대 규모의 워터파크로, 최대 3000명까지 수용할 수 있다. 

또한 ‘슈퍼 크리퍼코일’ 및 ‘자이언트 더블리프’ 등 아시아 최초로 도입된 슬라이드까지 갖춰 고객들에게 시원하고 짜릿한 경험을 선사한다.

올해는 특히 물 위에서 색다른 레크리에이션을 즐길 수 있는 ‘딩글러’가 새롭게 운영된다.

 ‘딩글러’는 거대한 원통형 튜브를 타고 물 위에서 새로운 움직임을 경험할 수 있는 시설로, 내부에 다양한 색상의 공을 더해 재미를 한층 더했다. 신장 90cm 이상 이면 누구나 이용 할 수 있으며, 이용 요금은 10분에 3000원이다.

제주신화월드는 신화워터파크 재개장을 기념해 3일부터 6월30일까지 ‘스플래싱 서머’ 패키지도 판매한다. ‘스플래싱 서머’ 패키지는 신화워터파크 입장권 2매, ‘딩글러’ 1+1 바우처, 비치볼 20% 할인권 1매로 구성되었으며 가격은 5만8000원이다.

신화워터파크 및 ‘스플래싱 서머’ 패키지에 대한 보다 자세한 정보는 제주신화월드 홈페이지 (www.shinhwaworld.com)에서 확인 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
이현길 2019-05-04 10:04:37
가족과 함께 가보고 싶군요^^
12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