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실내영상스튜디오 탄력...창작스튜디오 지원사업 선정
제주 실내영상스튜디오 탄력...창작스튜디오 지원사업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는 (재)제주영상·문화산업진흥원과 함께 영화진흥위원회가 공모한 ‘2019년 지역영화창작스튜디오 구축 지원사업’에 지원해 최종 선정됐다고 16일 밝혔다.

제주도는 영상산업 인프라 시설 확충을 위한 국비예산 확보를 위해 이번 공모사업에 응모했다.

공모심사에서 제주의 영화창작 인프라의 다양성과 전문성, 특히 영화산업 활성화에 대한 지자체의 적극적인 지원과 의지를 높게 평가받아 최종 선정됐다.

이번 공모사업에 선정됨에 따라, 기존 한경면 저지리에 조성 중인 실내영상스튜디오 건립에 탄력이 붙을 전망이다.

제주도는 기금 10억원을 지원받아 총 120억원을 투자할 계획이다.

실내영상스튜디오는 오는 6월 공사에 착수해 2020년 완공을 목표로, 스튜디오 2개소, 분장실, 세트준비실, 장비보관실, 사무실 등 연면적 3,270㎡ 규모로 조성될 예정이다.

조상범 제주도 문화체육대외협력국장은 “실내스튜디오 구축으로 로케이션 유치 지원뿐만 아니라, 지역영화 창작인들과 상생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 다양한 방면으로 도내 영상산업 생태계를 조성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