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정마을회, 인권침해 정부-제주도 공식사과 촉구
강정마을회, 인권침해 정부-제주도 공식사과 촉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찰청 인권침해사건 진상조사위원회의 강정마을 해군기지 건설 사건에 대한 인권침해 심사 결과 발표와 관련해 강정마을회가 7일 오전 11시 제주도의회 도민의방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해군과 제주도의 공식 사과를 촉구했다.

강정마을회는 “해군기지 유치와 건설과정에서 인권침해가 있었다는 조사 결과에 환영한다”며 “다만 여전히 밝히지 못한 사안도 있다. 탈법과 불법, 인권침해를 명명백백 밝혀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에 강정마을회는 “해군과 국정원, 기무사 경찰, 해경은 공식적으로 사과를 해야 한다”며 “정부 차원의 진상조사도 하루 속히 실시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강정마을회는 또 "행정대집행 비용의 철회와 인권침해 과정에서 발생한 보상을 반드시 이행하라"며 "사면 복권도 법적으로 가능한 범위에서 최대한 빨리 진행해 달라"고 당부했다.

제주도를 향해서는 “2016년 사회협약위원회 차원의 진상조사도 숨기기에 급급했다”며 “해당 보고서에서 파악되지 않은 부분까지 철저히 조사하라”고 주문했다.

도의회에 대해서는 “의회가 저지른 탈법과 불법에 대해 스스로 조사해 도민에게 고백하라”며 “의장이 공식적인 기자회견을 열어 사과하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2
ㅉㅉ 2019-06-08 11:11:55
강정 반대한 사름들 ... 낮짝이 두껍구나.... 부끄러운줄 알아야 허는디...ㅉㅉ
112.***.***.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