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공공형 어린이집 53곳 재선정...월 최대 1580만원 지원
제주도, 공공형 어린이집 53곳 재선정...월 최대 1580만원 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는 최근 공공형어린이집 재선정 심사위원회를 개최, 53개소를 재선정했다고 9일 밝혔다.

공공형어린이집은 민간·가정 어린이집 가운데 우수한 어린이집을 선정해, 운영비 등의 지원으로 양질의 보육서비스를 제공하는 어린이집을 말한다.

이번에 재선정된 53개 공공형어린이집은 안정적인 기관 운영, 전문적인 보육교직원 관리, 수요자 맞춤형보육, 영유아 안심보육 등 4개 분야별의 심사기준에 따라 선정위원회에서 재평가해 선정했다.

재선정된 공공형어린이집은 향후 3년간 인증이 유효하고 매 3년마다 평가를 받아야 한다. 현재 제주에는 총 118개소(제주시 94, 서귀포시 24)의 공공형어린이집이 운영되고 있다.

제주도는 공공형어린이집에 월 129만원에서 1580만원까지 규모에 따라 운영비를 차등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취사부와 운전기사 임금 보전을 위해 인건비로 월 45만원을 지원하고, 24시간 새벽근무 보육교사의 인건비로도 월 45만원을 지원한다.

아울러 운영활성화비로 아동 1인당 월 1만원을 추가로 지원하는 등 ‘부모들이 믿고 맡길 수 있는’ 높은 수준의 보육서비스를 제공하는 보육 인프라 구축을 강화할 방침이다.

공공형어린이집은 운영비 등을 지원받는 대신, 취약계층 우선 보육 및 입소 우선순위 부여, 안전공제회 의무 가입, 운영시간 준수, 어린이집정보 공시 등의 제반사항을 이행해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2
돌흐 2019-06-09 18:31:32
근데 지원해주는 금액 감사는 하시는지? 먹는돈들 많다고 소문이 파다한디 교육청은 아는지?
223.***.***.1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