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와 홈스테이 교류할 제주 초등 5년생 11명 모집
용인시와 홈스테이 교류할 제주 초등 5년생 11명 모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는 경기도 용인시 초등학생과 1대1 상호 홈스테이에 참가할 초등학교 5학년을 모집한다고 10일 밝혔다.
 
모집 기간은 오는 21일까지며, 대상은 8월6일부터 9일까지 숙식 지원이 가능한 가정 초등학교 5학년 11명이다. 신청서는 각 초등학교에 제출하면 된다.
 
참여 학생들은 오는 8월 제주에서 해녀박물관과 제주옹기 등을 체험하게 된다. 오는 1월에는 용인에서 눈썰매장과 에버랜드 등을 탐방할 수 있다.
 
제주시와 용인시는 2009년 자매결연을 체결, 2010년 홈스테이 교류를 실시했다. 홈스테이 교류 총 13차례가 진행될 동안 242명이 참여했다.
 
제주시 문화예술과 관계자는 “초등학생 문화교류 사업으로 자매도시 어린이들이 다른 문화와 풍습을 익히고, 특별한 우정을 맺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