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향하던 여객선서 50대 남성 투신 해경 수색중
제주 향하던 여객선서 50대 남성 투신 해경 수색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일 0시30분쯤 전남 여수시 소리도 남동쪽 20km 해상 여객선에서 A(58)씨가 바다로 떨어졌다.

당시 선박은 17일 오후 7시 부산항에서 승객 192명을 태우고 제주로 향하던 중이었다. 

한 승객이 A씨가 바다로 떨어지는 모습을 확인하고 승무원에 이 사실을 알렸다. 선사측은 제주운항관리실을 통해 해양경찰에 신고했다.

통영해경은 해양경찰 경비함정 5척, 해군 1척, 어업지도선 1척, 총 7척을 동원해 집중 수색을 벌이고 있다.

해경은 선내에 설치된 폐쇄회로(CC)TV 영상을 통해 A씨가 투신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