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원도심에 깃든 ‘광해군’ 콘텐츠 본격 발굴된다
제주 원도심에 깃든 ‘광해군’ 콘텐츠 본격 발굴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 도시재생지원센터-제주대 스토리텔링연구개발센터-민속자연사박물관 ‘광해군 콘텐츠 발굴 협약’
21일 제주 민속자연사박물관 사회교육실에서 진행된 '광해군 콘텐츠 발굴 및 제주시 원도심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식'. 왼쪽부터 양진건 제주대 스토리텔링연구개발센터장, 정세호 제주민속자연사박물관장, 부성현 제주도시재생지원센터장. ⓒ 제주의소리
21일 제주 민속자연사박물관 사회교육실에서 진행된 '광해군 콘텐츠 발굴 및 제주시 원도심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식'. 왼쪽부터 양진건 제주대 스토리텔링연구개발센터장, 정세호 제주민속자연사박물관장, 부성현 제주도시재생지원센터장. ⓒ 제주의소리

제주시 원도심의 활성화를 위한 조선시대 15대 임금인 ‘광해군’ 콘텐츠를 발굴이 시동을 건다.

제주특별자치도 도시재생지원센터(센터장 부성현)는 제주대학교 스토리텔링연구개발센터(센터장 양진건), 제주특별자치도 민속자연사박물관(관장 정세호)과 함께 ‘광해군 콘텐츠 발굴 및 제주시 원도심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21일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제주시 원도심의 역사문화 자원을 활용한 재생사업에 ‘광해군’이 전면 등장하게 된다.

세 기관은 ‘광해군’의 제주 유배이야기와 광해군의 식문화를 테마로 한 ‘광해밥상’을 개발하는 등 협력을 강화키로 했다.

협약에는 △광해군 유배 스토리와 콘텐츠 발굴을 위한 교육, 연구 △제주시 원도심 활성화를 위한 프로그램 기획, 공동사업 추진 △원도심 활성화를 위한 전문가 등 인력 교류, 노하우 공유 등의 내용이 담겼다.

광해군은 조선의 15대 왕으로 제주에 유배와서 4년을 집밖으로 나오지 못하는 위리안치 유배형 속에 1641년 67세로 세상을 떠났다. 광해군은 400여명의 제주도 유배인 가운데 유일한 왕이다. 고교 역사교사들을 대상으로 실시한 ‘재평가가 필요한 역사 인물’을 묻는 설문조사(2012)에서 1위를 차지하기도 했다.

제주 도시재생지원센터와 제주대 스토리텔링연구개발센터, 민속자연사박물관은 2018년부터 지속적인 회의와 협력을 통해 제주시 원도심 활성화를 위한 킬러 콘텐츠로 ‘광해군’에 대해 조사하고 콘텐츠 발굴 및 활용방안을 같이 모색해 왔다.

부성현 제주 도시재생지원센터 센터장은 “스토리텔링연구개발센터의 스토리 개발 역량과 민속자연사박물관의 자료 수집과 전시 기획·운영력, 도시재생지원센터의 현장 기반의 사업 지원역량을 합쳐 광해군 콘텐츠를 발굴하고 전시, 축제, 음식 등 다양한 분야에 활용하면 원도심에 새로운 활력을 줄 수 있는 요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광해군이라는 역사적 인물을 활용한 대표적인 문화 콘텐츠 영화 '광해'. ⓒ 제주의소리
광해군이라는 역사적 인물을 활용한 대표적인 문화 콘텐츠 영화 '광해'. ⓒ 제주의소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3
오름인 2019-06-24 14:18:12
추사로 한동안 떠들썩하게 하다 식으니까
이제 광해군을 등장시키는구나.
추사는 어디 가고 ㅊㅊㅊ
223.***.***.4

잘나간다 2019-06-24 13:31:30
광해에 대한 조명은 필요하다. 그러나 유배를 문화라고 덧칠하는 해괴한 논리로 도입하는 것은 매우 바람직하지 않다. 까딱하다간 삼천포와 같이 "잘나가다 빠진 곳 삼천포"라는 오명으로 제주도가 "범죄자가 귀양살이하는 곳"이라는 이미지메이킹 되는 것이 매우 우려스럽다. 당국은 이를 아는쥐 모르는 쥐
125.***.***.96

제주 2019-06-24 11:05:45
광해군이 가장 좋지 않을 때.

광해군을 다룰 때 절대 다루지 않는 시기.

시종나인 한테도 욕먹고 구박당하던 광해군의 제주 유배 시기.

굳이 끄잡아 내야 하나.
118.***.***.2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