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제2공항 보고회 세종서 강행..."기본계획 10월 확정"
국토부, 제2공항 보고회 세종서 강행..."기본계획 10월 확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존 제주공항-2공항 국내선 수요 분담 방안 제시

정부가 반대측 주민들의 반발로 무산된 '제주 제2공항 기본계획 수립용역 최종보고회'를 25일 세종시 청사에서 개최했다. 오는 10월까지 기본계획을 확정 짓고 속도전에 나서겠다는 방침이다.

국토교통부는 이날 오후 2시 정부세종청사 7동 대회의실에서 제주 제2공항 기본계획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 

당초 기본계획 최종보고회는 지난 19일 제주시 농어업인회관에서 열릴 예정이었지만, 제2공항 반대 단체들의 강력한 저항으로 무산되자 장소와 시간을 급히 변경해 세종에서 재개됐다.

이 자리는 제2공항 반대 주민들이 불참한 가운데, 용역 시행사인 포스코건설 컨소시엄의 정기면 프로젝트 매니저의 설명으로 진행됐다. 직후 국토부 관계자와 교통연구원, 제주도, 제2공항 찬성측 주민 등이 참석해 의견을 개진했다. 

본계획에 따르면 용역진은 기존 제주공항은 국제선을 전담하고 국내선만 제2공항과 50%씩 항공수요를 나누는 방안을 최적 대안으로 검토했다. 

국토부는 최종보고회까지 마친 제2공항 기본계획을 오는 10월 확정 고시한다고 밝혔다. 

기본계획에는 제주국제공항이 국제선을 전담하고 국내선을 제2공항과 분담하는 방안이 제시됐다. 기존 제주공항은 '주공항', 성산 제2공항은 '부공항'으로 운영하자는 제안이다.

제2공항의 경우 국내선 수요를 50% 가량 처리하고, 여건에 따라 대응력을 확보한다는 방안도 나왔다.

제2공항의 시설규모는 2035년까지 연간 여객 1690만명, 운항횟수 10만5000회를 목표로 설정했다.

국토부 관계자는 "제시된 의견을 반영해 국토부 차원의 기본계획안을 마련하고 제주도와 중앙부처 등과 협의해 계획안을 항공정책위원회에 상정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37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37

서귀포시민 2019-06-26 15:59:07
제주공항의 불편함과 복잡함, 지연, 표끊기 어려운점등등 제주에 제2공항은 무조건 필요하다.. 대정 땅 투기꾼등등 이해집단세력등에 반대시위가 일어나는데 더이상 이런놈들의 반대행위를 들어주어서는 안된다.. 국가사업을 왜 이린 질질끄는것인가.. 더이상 강경대응하는놈들 형사처벌이 필요하다.. 이번에 국토부가 타당성과함께 발표한이상 더이상 끌지말고 빠르게 지어라.. 진짜 이제는 빨리 속도내고 시작합시다..언제까지 반대측놈들 얘기들어줘야하는거꽈
211.***.***.30

제주도민 2019-06-26 11:03:31
강정항-비자림로-제2공항으로 이어지는

육지데모꾼들은 제주를 떠나라

제주도 일에 개입하지 말라
121.***.***.115

진짜도민 2019-06-26 10:45:48
결정된사항 이왕이면 지역주민들이 희생양이되지않게 국제선도민들어주세요
대정땅투기꾼들과 해저터널주장하는 전라도넘들의 반대에 휘둘지지 않았으면합니다
성산주민들도 그넘들땜에 지금 국내선50프로만 되었는데요
다같이 힘써서 국제선도 할수있도록 힘씁시다
211.***.***.87

제주도민 2019-06-26 10:41:54
제2공항빨리추진해주세요
이왕이면 국제선도요
반대 넘들 고소하다ㅡㅋㄷㅋㄷ
근데 그렇게 반대하니 ㅡ그피해는 진짜 지역주민이란다
이기주의 반대넘들
211.***.***.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