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해역 '노무라입깃해파리' 주의 단계 특보 발령
제주해역 '노무라입깃해파리' 주의 단계 특보 발령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무라입깃해파리
노무라입깃해파리

 

제주해역에 노무라입깃해파리 주의단계 특보가 발령돼 제주도는 노무라입깃해파리 피해대책본부를 구성․운영하는 등 어업피해 최소화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고 17일밝혔다.

제주도는 해양수산국장을 본부장으로 하는 해파리 피해대책본부를 16일부터 피해 발생 종료시까지 운영할 계획이다.

노무라입깃해파리는 중국 연안에서 발생해 해류의 흐름에 따라 우리나라로 유입되는 해파리로, 지난 5월부터 동중국해에서 대량 출현하기 시작했다. 현재 이 해파리들이 제주해역 등 우리나라 남부해역으로 이동하여 대량 출현한 것으로 보인다.

노무라입깃해파리 성체는 크기가 1~2m, 무게가 150kg에 달하는 대형 해파리로 중국 동해에서 발생하는 것으로 추정, 유영능력이 약해 해류의 흐름에 따라 수동적으로 이동한다.

국립수산과학원이 지난 2일부터 13일까지 동중국해, 제주, 남해안에서 ‘노무라입깃해파리 정밀조사’를 실시한 결과, 100㎡당 평균 1.04개체(평균크기 45cm)의 노무라입깃해파리가 있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노무라입깃해파리 주의단계 특보는 100㎡당 1마리 이상이 발견되고 민‧관 해파리모니터링 발견율이 20%를 초과할 때 발령하며, 지난 2012년, 2013년, 2016년에 발령된 바 있다.

제주도는 주의특보를 발령한 해역에 어업지도선을 수시 배치하여 예찰활동을 벌임과 동시에 해수욕장 해파리 쏘임사고 예방을 위한 예찰활동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조동근 제주도 해양수산국장은 “2019년 해파리 피해방지 종합대책에 따라 신속히 대처해 나갈 계획"이라며 “어업인 및 해수욕객들도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