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한경농협 박애자 상무, 중앙회 '이달의 농협인상'
제주 한경농협 박애자 상무, 중앙회 '이달의 농협인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농업 발전에 기여한 공로 인정받아
한경농협 박애자 상무.
한경농협 박애자 상무.

제주 한경농협 박애자 상무가 5일 농협중앙회에서 열린 8월 정례조회에서 ‘이달의 자랑스러운 농협인상’을 수상했다.

제주농협에 따르면 박 상무는 전국 면단위 유일 복지용 목욕탕 운영, 전국 최초 여성농업인센터 운영, 한경농협복지타운 연계 농촌사랑자원봉사단 결성·운영, 농업인 자동차운전면허 취득 교육 등 지역농업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상을 받았다.

 
농업인 자동차운전면허 취득 교육을 받은 농업인 약 400명이 면허를 취득하기도 했다.
 
박 상무는 “농협이 추구하는 농업인의 삶의 질 향상과 농촌 복지·소득 증대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농협중앙회는 전국 농·축협 직원을 대상으로 매달 우수직원 10여명을 선발해 농협인상을 시상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