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탈핵도민행동, 시청 일대서 에너지절약 캠페인 전개
제주탈핵도민행동, 시청 일대서 에너지절약 캠페인 전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탈핵도민행동과 에너지시민연대는 지난 9일 오후 5시 제주시청 일대에서 에너지절약 캠페인을 진행했다. 

이날 캠페인은 최근 한빛원전의 부실문제와 환경피해가 우려됨에 따라 탈핵사회를 앞당기기 위해 에너지 절약에 동참하자는 취지에서 이뤄졌다.

특히 에너지절약 분야 중 문을 열고 냉방을 하는 등 상업 분야에서의 에너지낭비가 심각함에 따라 이를 알리기 위한 ‘에너지절약 착한가게 캠페인’도 함께 진행됐다.

김정도 제주탈핵도민행동 팀장은 "이번 캠페인을 통해 한빛원전 부실 문제 등 원전의 계속되는 위험성과 제주도 역시 원전이 위치한 지역 주민들의 고통에서 만들어진 전기를 상당량 이용하고 있다는 문제를 알렸다"고 말했다.

이어 "최근 최대전력수요가 역대최고치를 갱신하는 등 전기절약의 필요성에 공감하고, 최근 한빛원전 부실문제 등으로 탈핵사회로의 전환의 필요성을 강하게 느끼는 시민들이 많았다"며 "탈핵사회를 앞당기고 안전하고 환경 친화적인 에너지의 생산을 위한 홍보와 캠페인을 지속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