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주택가 한복판서 달리던 전동스쿠터 화재
제주 주택가 한복판서 달리던 전동스쿠터 화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일 오후 9시40분쯤 제주시 노형동 노형초등학교 후문 주택가 도로에서 김모(19)씨가 몰던 전동스쿠터에서 불이 났다. [사진제공-제주소방서]
10일 오후 9시40분쯤 제주시 노형동 노형초등학교 후문 주택가 도로에서 김모(19)씨가 몰던 전동스쿠터에서 불이 났다. [사진제공-제주소방서]

10일 오후 9시40분쯤 제주시 노형동 노형초등학교 후문 주택가 도로에서 김모(19)씨가 몰던 전동스쿠터에서 불이 났다.

스쿠터 하부에서 불꽃이 확인되자, 김씨는 운행을 멈추고 자체 진화 후 119에 신고했다.

화재로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소방서 추산 45만원 상당의 재산피해가 났다.

김씨는 3일 전 온라인을 통해 스쿠터를 구입하고 운행 직전 충전을 마친 것으로 알려졌다.

제주소방서는 리튬이온배터리 불량이나 안전장치 미설치로 불이 난 것으로 추정하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