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농협, 태풍 피해 농가 일손돕기 구슬땀
제주농협, 태풍 피해 농가 일손돕기 구슬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농협이 태풍 피해 현장 복구를 위해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농협제주지역본부와 서귀포시지부는 7일 태풍 피해를 입은 서귀포시 성산읍 삼달리 감귤 재배 농가를 찾아 긴급 재해 복구 일손 돕기에 나섰다.
 
농협은 비닐하우스 정리·보수를 진행했으며, 지속적인 인력 지원을 약속했다.
 
농협은 봉사에 나서는 군인과 자원봉사자들에게 차량과 농작업 근로자 안전보험 등도 지원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