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국제학교서 여학생 성추행 美교사 징역 3년
제주 국제학교서 여학생 성추행 美교사 징역 3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지방법원 제2형사부(정봉기 부장판사)는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A(39)씨에 징역 3년을 선고하고 10년간 아동·청소년 기관 취업 제한을 명령했다고 13일 밝혔다.

미국 국적인 A씨는 제주영어교육도시 모 국제학교 교사로 근무하면서 올해 4월 교실에서 수학문제를 물어보는 B(12)양 옆에 앉아 허벅지를 쓰다듬는 등 성추행한 혐의를 받아 왔다.

A씨는 3월부터 4월까지 한 달 사이 여학생 4명을 상대로 9차례에 걸쳐 신체 중요 부위를 만지는 등 성추행했다.

2007년 국내에 입국한 A씨는 제주도교육감 원어민보조교사 수업능력평가제에서 수업우수자로 선정되고 2016년에는 임용고시 영어인터뷰 시험관까지 맡았던 것으로 알려졌다.

재판부는 “A씨는 교육의 의무와 책임을 저버리고 제자들을 강제로 추행했다”며 “범행의 경위와 방법 등에 비춰 그 죄질이 불량하고 죄책 또한 가볍지 않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2
재검증필요 2019-11-14 10:56:08
제주국제학교 이젠 재검증이 필요 . 돈을들이는 교육인만큼 질적으로 모든면에 우수해야됨.
일반고보다 외국어 못하고 그렇다고 일류대학도 일반고보다 떨어지는데 뭔의미?~허영 덩어리지.
211.***.***.28

ㅎㅎ 2019-11-14 09:56:37
거세시키라!!!!다른거따 거세가 최고의 예방책이다.
121.***.***.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