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조천포구서 승용차 해상으로 추락 50대 숨져
제주 조천포구서 승용차 해상으로 추락 50대 숨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일 오후 8시9분쯤 제주시 조천읍 조천포구에서 테라칸 차량이 해상으로 추락해 김모(55)씨가 숨졌다. [사진제공-제주해양경찰서]
14일 오후 8시9분쯤 제주시 조천읍 조천포구에서 테라칸 차량이 해상으로 추락해 김모(55)씨가 숨졌다. [사진제공-제주해양경찰서]

14일 오후 8시9분쯤 제주시 조천읍 조천포구에서 김모(55)씨가 타고 있던 테라칸 차량이 해상으로 추락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제주해양경찰서는 해경구조대와 제주파출소 경찰관을 현장에 보내 김씨를 구조 후 심폐소생술(CPR)을 하며 병원으로 옮겼지만 숨졌다.

당시 차량에는 김씨 혼자가 타고 있었으며 사고 전 동선과 음주 여부에 대해서는 조사가 이뤄지고 있다.

제주해경은 “목격자를 상대로 당시 추락 경위 등을 확인하고 있다”며 “해안이나 포구에서 차량을 운행할 때에는 안전에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