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대 교육혁신본부, 청년센터와 예비교수자 양성 교육
제주대 교육혁신본부, 청년센터와 예비교수자 양성 교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대학교 교육혁신본부(본부장 김치완)와 제주청년센터는 지난달 30일 '2019학년도 예비교수자 양성 워크숍, 누리 브릿지' 프로그램을 개최했다. 

'지역-세상을 연결하는 원데이 퍼실리테이션, 누리 브릿지'라는 부제로 진행된 이날 교육은 국립대학육성사업의 일환으로 고등교육의 공공성 확보 및 지역내 역할 정립을 위해 시도된 '네트워크형 교수법 워크숍'이다.

교육과정은 참여자들이 직접 퍼실리테이터(진행촉진자)로서 역할을 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을 목적으로 퍼실리테이션 이해에 대한 이론 및 기법을 활용한 실전 훈련으로 구성됐다.

수료자들에게는 제주대-조선대-전주대의 지역기반 학습 프로젝트(Local Learning Project)로 내년 1월 운영 예정인 2박 3일 캠프의 퍼실리테이터로서 활동할 자격이 주어진다.

교육혁신본부 관계자는 "향후 지역내 유관기관과 소통하며 예비 교수자 양성교육 ‘누리브릿지’를 다양한 커리큘럼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