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중장년 일자리 3종세트...고용활성화
제주도, 중장년 일자리 3종세트...고용활성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는 올해부터 중장년 근로자의 일자리지원 정책 확대의 일환으로 취업지원 및 목돈마련, 주거지원을 위한 ‘중장년 일자리 3종세트’를 본격적으로 추진한다고 24일 밝혔다.  

'중장년 취업지원 프로젝트' 사업은 도내 중장년 고용활성화 및 중소기업의 구인난을 해소하기 위해 만 40세 이상 65세 미만의 중장년 구직자를 채용하는 도내 중소기업에 1년간 1인당 월 40만원씩 지원하는 제도다.

올해에는 신청기한을 매월 15일에서 매월 10일까지로 변경했고, 추가고용시에만 지원하던 부분을 없애는 등 참여기업의 자격요건을 완화했다.

참여를 희망하는 기업은 매월 1일에서 10일까지 노사발전재단 제주중장년일자리희망센터(064-710-4505)에 신청하면 된다. 
 
'제주 중소기업 장기재직 재형저축' 사업은 중소기업에 근무하는 만 35세 이상 60세 이하의 중장년 근로자의 목돈마련을 지원하기 위해 매월 근로자(10만원)·기업(12만원)·제주도(12만원)가 5년간 공동으로 적립하여 만기시 2040만원에 이자를 지급받는 사업으로  올해에는 연령을 만 55세 이하에서 만 60세로, 임금 기준은 제주지역 평균임금에서 전국 평균임금(정액급여)으로 확대하여 운영하게 된다.

참여를 희망하는 기업은 24일부터 3월20일까지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제주지역본부(064-754-5159)에 신청하면 된다.

또한 '중장년 근로자 보금자리 지원' 사업은 중장년 근로자를 고용한 도내 중소기업에 숙소임차료(또는 주택보조금)에 소요되는 비용을 월 최대 30만원 2년간 지원해주는 사업이다. 

참여를 희망하는 기업은 매월 1일에서 10일까지 고용복지플러스센터(064-710-4471)에 신청하면 된다. 

그 외 신청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제주도 홈페이지 (일자리/채용정보 또는 고시공고)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제주도는 2018년부터 청년들의 취업부터 정착까지 단계별로 지원하는 ‘청년일자리 3종세트’를 시행한데 이어, 올해부터는  ‘중장년 일자리 3종세트’를 완비하여, 청년은 물론, 중장년 근로자에게도 단계별 지원책을 마련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