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령의 교통사고 피해자·참고인 '찾아가는 방문조사'
고령의 교통사고 피해자·참고인 '찾아가는 방문조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주동부경찰서 교통사고조사팀 차량.

제주동부경찰서는 코로나19 방역 차원에서 교통사고 피해자 및 참고인 중 원거리 지역에 거주하는 고령자에 대해 '시니어 방문조사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28일 밝혔다.

이는 코로나 감염 우려로 경찰서 방문 기피 현상을 해소하기 위해 희망자에 한해 주거지 현지 진출 방문조사를 실시, 치안 고객 만족도를 높인다는 방침이다.

교통조사 담당조사관은 대상자와 사전 전화협의로 현지 방문 출장조사를 확인한 후 교통조사 차량을 이용, 드라이브 스루 방식을 통해 피해자 방문조사를 실시하게 된다.

특히, 차량 내 아크릴 칸막이 설치로 대상자와의 접촉을 최대한 차단해 조사를 진행할 계획이다.

장원석 동부경찰서장은 "시니어 방문조사 서비스 운영을 통해 피해자 편의 중심의 회복적 수사활동으로 이번 코로나19로부터 도민들에게 안전하고 신뢰받는 제주경찰 치안서비스가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3
맑음 2020-03-29 16:58:44
당연지사로다
경찰이 본래의 본분을찾는
새로운 경찰로 태어나야 세상이 밝아짐니다
혈세로 국녹먹는 공직자의 자세로 본다
11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