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평화로서 차량 화재...20대 구조해보니 음주운전
제주 평화로서 차량 화재...20대 구조해보니 음주운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일 오전 1시57분쯤 제주시 애월읍 유수암리 평화로에서 A(27)씨가 몰던 아반떼 차량이 도로 가장자리 연석을 들이 받았다.

사고 충격으로 엔진룸에서 불이 시작돼 차량 전체로 퍼졌다. A씨는 차량에서 빠져나와 다행히 큰 부상을 입지는 않았다.

경찰이 운전자를 확인한 결과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취소 수치를 훌쩍 뛰어넘는 0.174%의 만취 상태였다. 당시 차량에는 A씨 홀로 타고 있었다. 

제주서부소방서는 연석 충격 과정에서 불꽃이 튀면서 불이 엔진룸으로 옮겨 붙은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은 A씨가 음주상태로 차를 몰아 제주시에서 서귀포시 방향으로 이동 하던 중 사고를 낸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7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7
한기훈 2020-06-25 12:08:45
왜 사냐 그나이먹고 그냥 죽지그래
218.***.***.123


2020-06-02 12:02:23
너는 그냥 범섬가서 모기랑 살아라
106.***.***.190

죽을려면 2020-06-01 19:00:20
혼자 뒤져라 도민 피해주지말고
223.***.***.189

도민 2020-06-01 13:31:36
어제 지나가다봤는데 ㅎㅎ 비싼술먹어부럿네
면허취소에 벌금에 처벌에 아이구 생각만해도 머리가 아프네
121.***.***.1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