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라면세점, 100억원 규모 재고 면세품 인터넷 판매
신라면세점, 100억원 규모 재고 면세품 인터넷 판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라면세점이 ‘신라트립( https://shillatrip.shilladfs.com )’을 통해 재고 면세품 판매한다.
 
신라면세점은 매스티지 브랜드, 컨템포러리 브랜드 등 총 40여개 브랜드 패션잡화 100억원 규모의 면세 재고상품을 오는 25일 오전 10시부터 판매한다고 밝혔다.
 
브랜드는 지방시와 펜디, 프라다 등 20여개 브랜드가 1차로 판매되며, 발렌시아가, 발렌티노, 발리 브랜드 등은 2차 판매에서 구매할 수 있다.
 
면세점 정상 가격 대비 30~40% 할인된 가격에 구매할 수 있으며, 신라트립 홈페이지에 가입해 구매하면 된다.
 
신라면세점은 신라트립 사전 이벤트에 참여한 회원 전원에게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는 신라별 2000포인트도 제공할 계획이다.
 
신라면세점 관계자는 “자체 보증서를 발급해 AS와 환불, 교환 등 편이를 제공하겠다. 교환과 반품은 구입 후 7일 이내 가능하며, AS는 연계된 외부 업체를 통해 유상으로 가능하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