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대, 국립중앙도서관 국가지식정보 구축 기관 선정
제주대, 국립중앙도서관 국가지식정보 구축 기관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대학교 중앙도서관
제주대학교 중앙도서관

제주대학교가 국립중앙도서관이 주관하는 국가지식정보 구축 사업인 ‘OAK(Open Access Korea) 리포지터리(Repository.정보저장소) 보급기관’에 선정됐다고 1일 밝혔다.

OAK 리포지터리는 대학이나 연구소 등을 선정해 기관과 소속 연구자들이 생산한 연구 성과물을 등록·관리하고 전 세계 이용자들이 자유롭게 접근해 이용하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제주대는 이번 선정을 통해 OAK 메타데이터 표준이 적용된 최신형 리포지터리 구축하게 된다. 내부 시스템과 연계해 1년간 무상 유지 보수, 운영자 교육 지원도 이뤄진다.

김소미 제주대 도서관장은 “OAK 리포지터리 구축을 통해 제주지역 특성화 분야 학술자료를 보다 체계적으로 수집하고 정비해 학술자료 활용 접근성 향상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