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데믹 시대 전동화 산업은? '글로벌 전기차 라운드 테이블'
팬데믹 시대 전동화 산업은? '글로벌 전기차 라운드 테이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7회 국제전기자동차엑스포 조직위원회는 세계전기차협의회와 함께 ‘제2회 글로벌 전기차 라운드 테이블’을 개최한다고 1일 밝혔다.

라운드 테이블은 ‘팬데믹 시대의 전동화 산업’이라는 주제로 오는 2일 서울 신라호텔에서 열리며, 미국과 유렵, 아세안 주요 국가 기업 관계자들이 참석할 예정이다.
 
이날 알리 아이자디 브름버그 뉴에너지파이낸스 아세안 퍼시픽 연구실장이 ‘코로나19로 인한 전기차 산업의 동향 및 포스트코로나를 위한 방향’ 주제로 기조발표할 예정이다. 
 
기조발표가 끝난 뒤 브라이언 맥머레이 GM테크놀로지센터코리아 부사장의 ‘북미 전기자동차 산업의 동향’ 주제 발표도 준비됐다.
 
이어 사이먼 스미스 주한영국대사, 드니 푸르모 주한프랑스대사관 담당관 등이 패널토론에 나서 인도네시아전기차협회, 르노삼성자동차, 메르세데스 벤츠 코리아, 포르쉐센터, KT, IA, 삼보모터스, 동진쎄미켐, 펌프킨, 하우스오브레인메이커스 등 전기차 업계와 의견을 나눌 계획이다.
 
지난해부터 매분기별로 열리는 라운드테이블은 오는 9월 제주 개최가 예정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