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벽 제주 용담동 갯바위서 20대 여성 관광객 고립
새벽 제주 용담동 갯바위서 20대 여성 관광객 고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9일 오전 5시23분쯤 제주시 용담동의 한 갯바위에 조모(23.여)씨가 고립돼 이를 본 행인이 119에 신고했다.

삼도119센터는 구조 튜브를 이용해 육상에서 20m 가량 떨어진 갯바위에서 조씨를 구조했다.

관광객인 조씨는 갯바위까지 걸어갔다가 물이 차올라 고립됐다고 진술했다.

조씨는 119구급대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3
지역주민 2020-07-30 09:43:32
무개념..사진찍으려고 들어갔겠지
211.***.***.28


도민 2020-07-29 09:37:48
제주 포구 해변에 둥둥 떠 있는 변사체가 다 이렇게 시작된다

물 조심
14.***.***.2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