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서 7번째 참진드기 SFTS 환자 발생
제주서 7번째 참진드기 SFTS 환자 발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에서 7번째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SFTS) 환자가 발생했다. 

서귀포시 동부보건소에 따르면 남원읍에서 거주하는 A씨(61)가 지난 29일부터 발열과 설사, 저혈압 등 증상을 보이다 31일 SFTS 양성 판정을 받았다.

A씨는 자신의 양봉장에서 일을 했으며, 최근 지인의 감귤밭 제초 작업을 도와준 적이 있다고 보건당국에 진술했다. 

매년 4~11월 사이 주로 발생하는 SFTS는 SFTS바이러스를 보유한 참진드기에 물려 감염된다. 

물리면 고열과 설사 등 소화기 증상을 보이며, 고령자의 경우 사망에 이를 수 있어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동부보건소 관계자는 “야외작업시 피부 노출을 최소화하고, 기피제를 사용하고 바로 씨는 등 예방 수칙을 철저히 지켜야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