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제주해비치아트페스티벌, 온라인 전환 개최
올해 제주해비치아트페스티벌, 온라인 전환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회장 이승정, 이하 한문연)는 지속되는 코로나19 확산 우려에 따라 <제13회 제주해비치아트페스티벌>을 온라인으로 전환한다. 공식 행사는 8월 24일부터 27일까지, 공식 참가작은 24일부터 30일까지 제주해비치아트페스티벌 홈페이지에서 진행한다.

밀집 위험이 큰 아트마켓(부스 전시, 쇼케이스)과 교류 협력 네트워킹은 24일부터 27일까지 온라인으로 개최한다. 오프라인 공연은 최소한의 공식 참가작만 제주를 중심으로 진행한다. 부스 전시에 참여하는 150여 개 단체에는 비대면 홍보를 위한 소정의 지원비를 지급한다. 쇼케이스에 참여하는 단체에는 온라인 상영을 위한 촬영 장소, 장비, 영상 제작 일체를 제공한다. 오프라인 공연 단체에는 공연료를 지원한다.

온라인 전환 전과 변동 없이 총 50여 개의 단체가 온·오프라인 무대를 선보인다. 이중 쇼케이스 프로그램에 선정된 20개 단체의 하이라이트 공연은 온라인으로 상영한다. 30여 개의 공식 참가작은 야외 공연, 객석 거리두기 등으로 제주 표선면을 비롯한 서울, 대구 지역에서 열리며, 이것 또한 온라인 생중계한다. 공식 참가작 공모는 이달 31일까지 신청 가능하다.

홈페이지의 영상과 공연은 페스티벌 기간 동안 방문자 누구나 시청할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제주해비치아트페스티벌 홈페이지( www.jhaf.or.kr )와 한문연 홈페이지( www.kocaca.or.kr )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