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코로나 예술 지원 사업, 8월부터 추진”
제주도 “코로나 예술 지원 사업, 8월부터 추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는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문화 예술 분야 지원 사업을 8월부터 제주문화예술재단 공모 사업으로 추진한다고 밝혔다.

제주도가 문화·예술 분야에 투입할 비용은 추경 예산 16억9000만원이다.

예술인 창작 활동 기획서 공모 지원(300건, 총 3억원) 사업을 통해 예술인들의 창작 활동을 지속 가능하게 돕는다. 도내 문화 예술 교육 활동가, 활동 예정인 인원을 대상으로 문화 예술 교육 창의 주제 공모 지원(100건, 총 1억원) 사업도 추진한다.

올해 문화예술 지원 사업으로 이미 선정된 공연·전시 등에 대해서 비대면 예술 창작 활동 영상 콘텐츠 제작(150건, 4억5000만원)을 지원한다. 공공과 민간 공연장, 전시장 등 공간 대관료(200건, 총 1억원)도 지원한다.

기존 예술인 복지 사업 외에 추가로 비대면 온라인 발표 등 예술활동 컨설팅(1500만원)과 민간 예술 공간에 대한 방역 물품 지원(1000만원) 역시 포함됐다. 다양성·창의성에 기반한 소규모 전시·공연 등 기획 프로젝트 지원에도 7억1000만원이 책정됐다.

제주도 문화예술과는 “코로나19 장기화로 문화 예술인의 창작 활동이 위축되지 않도록 돕겠다. 더불어 정부가 추진하는 ‘한국판 뉴딜 정책’에 적용할 만 한 사업을 적극 발굴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