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 해상 조업중이던 60대 닻줄 맞고 부상
서귀포 해상 조업중이던 60대 닻줄 맞고 부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지방해양경찰청은 지난 17일 오후 4시 49분께 서귀포 남쪽 약 46km 해상에서 조업중이던 9.77톤급 어선에서 발생한 환자를 긴급 이송했다고 밝혔다.

해경에 따르면 이 어선에서 조업중이던 A(65)씨는 닻줄에 맞아 쓰러졌고, 이를 동료선원이 발견해 112에 신고했다.

해경은 현장에 헬기를 급파해 같은날 오후 6시 35분께 A씨는 제주시내 병원으로 옮겼다.

한편, 제주해경은 올해 섬 지역과 해상에서 함정과 항공기를 이용해 응급환자 88명을 이송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