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 ‘효돈천과 하례리’, 국가생태관광지역 재지정
서귀포 ‘효돈천과 하례리’, 국가생태관광지역 재지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효돈천 남내소. ⓒ서귀포시.
효돈천 남내소. ⓒ서귀포시.

환경부 국가생태관광지역인 제주 서귀포시 ‘효돈천과 하례리’가 재지정 평가에서 전국 1위를 차지했다. 

최근 환경부는 국가생태관광지역 중 지정 6년차 6곳, 3년차 6곳, 개선 필요 3곳을 대상으로 지속가능한 관리 체계 등 23개 지표에 대해 평가했다. 

평가 대상 모두 재지정 점수 기준을 넘었으며, 서귀포 ‘효돈천과 하례리’는 91.3점을 획득해 전국 1위를 차지했다. 전체 평균 점수 78.5점을 크게 웃도는 점수다. 

‘효돈천과 하례리’는 하례리생태관광마을협의체를 중심으로 2014년 12월 국가생태관광지역으로 지정돼 내창트레킹, 고살리숲길 탐방, 감귤점빵 운영 등 주민 주도의 생태관광 프로그램을 운영중이다. 

평가에서 1위를 차지한 ‘효돈천과 하례리’는 국가생태관광지역으로 재지정됐다. 재지정 기간은 오는 2023년까지다.  

하례리생태관광마을협의체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간을 보내고 있지만, ‘효돈천과 하례리’가 갖고 있는 자연생태를 직접 느끼면서 지친 심신을 달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
비바리 2021-01-14 19:19:38
와우!!
하례리가 제 고향이에요. 귤 과수원을 운영하는 부모님 덕에 서울 대학가서 자랑도 많이 했었지요.
주변에 쇠소깍, 물오름,망장포바당 등 너무나 살기 좋은 곳입니다.
바당 돌을 들추면 보말 , 소라나 물꾸럭, 등 엄청 많았었지요.
저 사진은 '남내소 '라는 곳인데 물 깊이를 가늠할 수 없어 어릴 때도 바라보기만 하고
멱은 얕은 냇물 주변애서만 감으면서 놀았어요.^^~
61.***.***.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