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모든 교실에 무선인터넷 활용 수업 인프라 구축
제주 모든 교실에 무선인터넷 활용 수업 인프라 구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와이파이6 규격 무선망 추가...스마트단말 추가 보급

올해부터 제주도내 모든 교실에서 무선인터넷을 활용한 수업이 가능하도록 하는 인프라가 구축된다.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은 '2021 7대 희망정책'의 일환으로 배움의 질 향상을 위한 원격수업 지원 정책을 27일 발표했다.

먼저 올해 상반기까지 도내 2131개 교실에 최신형 와이파이6 규격의 무선망을 추가 구축하게 된다. 이를 통해 새 학년 원격수업을 비롯해 온‧오프라인 융합교육, 고교학점제 등을 운영한다는 계획이다.

와이파이6란 기존 와이파이5와 비교해 4배 이상 통신 속도가 빠른 무선랜 기술이다. 보안 측면에서도 기존 WPA2보다 보안성이 강화된 WPA3를 채택했다.

추가 구축이 완료되면 도내 각급 학교에 총 5029개 무선망 교실이 들어선다. 구축 이후에는 도내 모든 교실에서 무선 인터넷을 활용한 수업이 가능해진다. 

올해 내 학생 교육용 태블릿컴퓨터 1925대 추가 보급도 이뤄진다. 이로 인해 각 급 학교에 총 1만 9923대의 스마트단말이 보급되는 것으로 학생 4명당 1대 수준의 기기를 확보하게 된다.

쌍방향 수업 환경을 안정화하기 위한 스튜디오형 교실 구축도 지원된다. 각 일반 교실에서 원격수업을 원활히 진행할 수 있도록 웹캠, 마이크, 디지타이저 등 원격수업용 장비와 수업자료 제작용 소프트웨어 구입비를 학교에 지원한다.

교육부와 공동으로 공공플랫폼(e학습터, EBS온라인클래스) 기능 고도화 사업을 통해 '실시간 화상수업시스템'을 구축해 실시간 쌍방향 수업을 확대 운영하고, 플랫폼 관련 교원 연수와 학교 현장요청형 연수 운영도 지원된다.

이와 더불어, 모든 초‧중‧고교 학생에게 스마트단말 대여와 인터넷 회선을 지속적으로 지원한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코로나19 등으로 인한 수업의 공백이 없도록 최선을 다해 온‧오프라인 교육 환경을 안정적으로 갖춰 미래 교육을 위한 정보 인프라 환경도 선제적으로 조성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