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농협, 지도사업 종합평가서 전국 1위
제주농협, 지도사업 종합평가서 전국 1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승표 농협중앙회 제주지역본부장.
강승표 농협중앙회 제주지역본부장.

농협중앙회 제주지역본부(본부장 강승표)가 2020년 지도사업 종합평가에서 지역본부 부문 전국 1위를 차지했다. 

농협중앙회는 농업경쟁력 강화와 농가소득 증진 등 농협 본연의 업무에 대한 평가를 통해 우수 사무소를 선정해 발표했다.

제주농협은 제주농업인력지원센터 운영을 통한 안정적인 영농활동 지원, 청년농업인아카데미 운영, 농촌 다문화 가족 지원 등 농업과 지역사회를 위해 다양한 공헌 활동을 펼친 공로를 인정 받았다. 

또 농촌 인력난 해소를 위한 농업인 단체 수눌음 운동 전개 등으로 높은 점수를 받았다. 

강승표 제주농협 본부장은 “앞으로도 지도·지원 사업 강화를 통해 농업·농촌과 함께하는 농협 구현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